뉴스 > 전체

축구대표팀, 방글라데시에 3-0 승리

기사입력 2006-11-29 05:47 l 최종수정 2006-11-29 05:47
  • 페이스북 공유하기
  • 트위터 공유하기
  • 카카오스토리 공유하기

아시안게임 금메달 사냥에 나선 우리 축구 대표팀이 최약체 방글라데시를 맞아 조별 예선 첫 승을 거뒀습니다.
하지만 경기내용은 실망스러웠습니다.
김지훈 기자의 보도입니다.


전반 2분, 이천수의 첫 골이 터질 때만 해도 대승이 기대됐습니다.

정조국의 패스를 받은 이천수는 상대 수비가 전열을 정비하기도 전에 한 템포 빠른 오른발 대각선 슛으로 골문을 열었습니다.

하지만 이후 후반 초반까지 대표팀의 공격은 답답하기만 했습니다.

페널티박스 안에 7~8명이 들어와 밀집 방어를 펼친 방글라데시의 밀집수비를 뚫기엔 대표팀의 공격은 단조로왔습니다.

베어벡 감독은 후반들어 수비수 오범석 대신 박주영을 투입하는 승부수를 던졌고 박주영은 후반 14분과 29분 연속골을 터뜨리면서 기대에 부응했습니다.


종 스코어 3대 0.

약속된 세트피스 등 창조적인 플레이도 없었고 한국축구의 고질적 문제점인 골 결정력도 날카로움을 보여주지 못한 한판 이었습니다.

1차전 승리를 챙긴 한국은 오는 12월2일 밤 베트남과 B조 조별예선 2차전을 갖습니다.

mbn뉴스 김지훈입니다.


< Copyright ⓒ mbn.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


MBN 종합뉴스 주말용 배너
화제 뉴스
  • [단독] 서울 아파트에서 남녀 3명 숨진 채 발견...경찰 조사
  • 외교부, 미·일 북핵대표와 통화…북한 미사일 대응방안 논의
  • 부모에 15억 고소한 뒤 사라진 딸…'그알' 김규리 실종 사건 재조명
  • "추석에 시어머니가 꿈에 나와"…5억 복권 당첨자가 꾼 꿈
  • 성매매 단속 현장서 체포된 트렌스젠더...창문으로 탈출 시도
  • 러시아군에 고문당해 팔 뒤틀린 우크라 군인..."수용생활 가혹"
오늘의 이슈픽
  • 인기영상
  • 시선집중

스타

핫뉴스

금주의 프로그램
이전 다음
화제영상
더보기
이시각 BEST
뉴스
동영상
주요뉴스
더보기
MBN 인기포토
SNS 관심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