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 > 전체

현대·기아 수소연료전지차, 워싱턴서 첫선

기사입력 2006-11-29 07:07 l 최종수정 2006-11-29 07:07
  • 페이스북 공유하기
  • 트위터 공유하기
  • 카카오스토리 공유하기

현대·기아차가 개발한 수소연료전지차가 GM과 도요타 등 미국과 일본의 차량 10여대와 함께 워싱턴에서 첫선을

보였습니다.
현대·기아차는 미국전기차협회 주관으로 열린 수소연료전지차 전시회에 투싼, 스포티지 두 차종 3대의 차량을 출품하고 시승회도 가졌습니다.
시승회에서 현대·기아차의 차량은 "다른 전시 차량들보다 소음이 더 적고 부드럽게 달렸다"는 등 좋은 평가를 받았습니다.


< Copyright ⓒ mbn.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


MBN 종합뉴스 평일용 배너
화제 뉴스
  • [단독] '자녀 살해 후 극단적 선택' 한 해 평균 20명…전담 인력은 태부족
  • 감사원 "노태우·YS는 답변했다"…국민의힘 "성역인가? 조사 안 응할 이유 없어"
  • 8% 대출금리도 코앞…"월 상환액 2배" 영끌족 비명
  • "필로폰하면 살 빠지는데"…마약 전문 유튜버도 놀란 돈스파이크 몸 사이즈
  • [단독] LH, '무늬만 절수형' 양변기 사용…8년간 542억 원 '줄줄'
  • 문 대통령 "대단히 무례한 짓"…이재명 "유신공포 정치 연상"
오늘의 이슈픽
  • 인기영상
  • 시선집중

스타

핫뉴스

금주의 프로그램
이전 다음
화제영상
더보기
이시각 BEST
뉴스
동영상
주요뉴스
더보기
MBN 인기포토
SNS 관심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