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 > 전체

엔화대출 감소세...원·엔 환율 바닥설 주목

기사입력 2006-12-13 09:22 l 최종수정 2006-12-13 09:22
  • 페이스북 공유하기
  • 트위터 공유하기
  • 카카오스토리 공유하기

최근 원·엔 환율의 하락세에도 불구하고 이달들어 엔화 대출이 감소세로 돌아서고 있어 눈길을 끌고 있습니다.
기업·신한·하나·국민·우리은행 등 5개 시중은행의 엔화대출 잔액은 11일 현재 1조천393억엔으로 지난달말에 비해 42억엔 줄었습니다.
이달 들어 엔화 대출이 감소세로 돌아선 것은 금융감독 당국이 시중은행들에 대한

외화대출 공동검사를 나섰고, 한은 금통위에서 요구불 외화예금 지급준비율을 7%로 2%포인트 인상하며 외화 유동성 억제에 나서고 있기 때문으로 풀이됩니다.
이와 함께 원.엔 환율이 추가로 하락할 가능성이 낮은 점도 엔화대출 감소에 한 몫을 하는 것으로 분석되고 있습니다.


< Copyright ⓒ mbn.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


MBN 종합뉴스 평일용 배너
화제 뉴스
  • [단독] 뒤늦은 소방서장 지휘권 행사…'골든타임 허비' 집중 수사
  • 내일은 철도도 멈춘다…대체인력 4천6백 명 긴급투입
  • 이별통보한 연인 19층서 밀어 살해한 30대…2심서도 징역 25년
  • [카타르] 벤투 "김민재, 포르투갈전 출전 불확실…내일까지 상황 봐야"
  • 이사해 새집 꾸미다 쓰러진 50대 남성…7명에 새 삶 주고 떠나
  • 해운대서 70대 대리기사가 몰던 차량…택시·구조물 들이받고 전복
오늘의 이슈픽
  • 인기영상
  • 시선집중

스타

핫뉴스

금주의 프로그램
이전 다음
화제영상
더보기
이시각 BEST
뉴스
동영상
주요뉴스
더보기
MBN 인기포토
SNS 관심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