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 > 전체

박형준 의원 소환조사

기사입력 2006-12-14 10:52 l 최종수정 2006-12-14 10:52
  • 페이스북 공유하기
  • 트위터 공유하기
  • 카카오스토리 공유하기

사행성 게임 비리 의혹을 수사 중인 서울중앙지검 특별수사팀은 상품권 관련 협회로부터 게임 행사 협찬금으로 1억원을 받은 한나라당 박형준 의원을 참고인 자격으로 소환조사 했다고 밝혔습니다.
박 의원

은 안다미로 대표 김용환 씨와 상품권발행사협회 회장 최모 씨로부터 올해 8월 부산디지털 국제문화축제의 협찬금 명목으로 1억원을 받은 바 있습니다.
검찰은 박 의원을 상대로 협찬금을 먼저 요구했는지, 상품권 정책 등과 관련한 청탁이나 로비를 받았는지 등을 집중 조사했습니다.


< Copyright ⓒ mbn.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


MBN 종합뉴스 평일용 배너
화제 뉴스
  • 조규성 2골에도 가나에 2-3 분패...16강 안개
  • '50억 클럽'도 폭로…"곽상도, 김만배에 돈 꺼내주고 징역살라 해"
  • [단독] 20년째 식중독 사망 0명?…엉터리 통계에 처벌도 약해
  • 추락 헬기 원인 놓고 충돌…"한 달 전 기체 이상" vs. "결함 없다"
  • 하와이 마우나 로아 화산 분화 시작…세계 최대 활화산
  • "한국, 월드컵 빨리 탈락하길"…김민재 부상 걱정한 이탈리아 기자 농담
오늘의 이슈픽
  • 인기영상
  • 시선집중

스타

핫뉴스

금주의 프로그램
이전 다음
화제영상
더보기
이시각 BEST
뉴스
동영상
주요뉴스
더보기
MBN 인기포토
SNS 관심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