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 > 전체

양궁단체전 우승...금메달 2개차 2위

기사입력 2006-12-14 15:02 l 최종수정 2006-12-14 15:02

2006 도하아시안게임에서 우리 대표단이 일본과 금메달 2개차로 벌리면서 2위를 유지하고 있습니다.
한국 양궁 대표팀은 남자단체전과 여자단체전 결승에서 각각 대만과 중국을 꺾어 금메달 4개를 휩쓸었습니다.
박성현과 윤미진, 윤옥희가 나선 여자 대표팀은 중국을 215-208로 꺾었고, 임동현, 박경모, 장용호가 결승에 나선 남자 대표팀은 대만을 216-211

로 눌렀습니다.
여자핸드볼은 대회 5회 연속 우승을 달성했고, 요트 남자 470급에서 김대영 정성안조가 3회 연속 우승을 차지했습니다.
한편 북한 여자 대표팀은 결승에서 일본을 맞아 전.후반과 연장 120분에서 득점없이 비긴 뒤 승부차기에서 4-2로 승리해 금메달을 따냈습니다.


< Copyright ⓒ mbn.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


MBN 종합뉴스 평일용 배너
화제 뉴스
오늘의 이슈픽
  • 인기영상
  • 시선집중

스타

핫뉴스

금주의 프로그램
이전 다음
화제영상
더보기
이시각 BEST
뉴스
동영상
    주요뉴스
      더보기
      MBN 인기포토
      SNS 관심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