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 > 전체

민주노동당, 대선 논의 본격화

기사입력 2006-12-16 10:47 l 최종수정 2006-12-16 10:47
  • 페이스북 공유하기
  • 트위터 공유하기
  • 카카오스토리 공유하기

정계 개편의 '무풍지대'에 놓여 있는 민주노동당이 차기 대통령선거를 겨냥해 본격적인 논의 작업에 들어갔습니다.
민노당은 강남구 역삼동 현대해상 대강당에서 중앙위원회를 열어 대선후보 선출 일정과 방식에 대한 당 대선기획단의 보고를 들은 뒤 공개 토론을 벌입니다.
의견수렴을 위한 자리이지만 대선과 관

련한 공식 논의에 처음 착수했다는 점에서 이를 계기로 당내 주요 예비주자들의 물밑 움직임 또한 가시화될 것으로 보입니다.
현재는 대선 유력 주자로 '창업주'인 권영길 의원단대표와 노회찬, 심상정 의원이 거론되고 있으며 문성현 대표도 출마를 고려중인 것으로 알려졌습니다.


< Copyright ⓒ mbn.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


MBN 종합뉴스 주말용 배너
화제 뉴스
  • 맞벌이 3인 가구는 월 878만 원 이하면 지급…인당 25만 원씩 개인 카드로
  • 여야 1위 주자에 쏟아지는 비판…"욕설 대마왕" vs "형편없어"
  • 인천서 50대 형제 숨진 채 발견…해경, 불법 어선 적발
  • "극단 선택 여직원 누드사진 돌려봤다"…게임사 블리자드 민낯
  • 박수홍, 친형 부부에 116억 민사소송…"법원, 부동산 가압류 인용"
  • "공주야 뭐야"…힘 빠지던 도쿄 개막식 달군 금발 여성은 누구?
오늘의 이슈픽
  • 인기영상
  • 시선집중

스타

핫뉴스

금주의 프로그램
이전 다음
화제영상
더보기
이시각 BEST
뉴스
동영상
주요뉴스
더보기
MBN 인기포토
SNS 관심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