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 > 전체

미군, 내년초 관타나모 수감자 지위 재심

기사입력 2006-12-18 10:57 l 최종수정 2006-12-18 10:56
  • 페이스북 공유하기
  • 트위터 공유하기
  • 카카오스토리 공유하기

미군은 테러를 꾸민 혐의로 쿠바 관타나모 수용소에 수감된 거물급 용의자 지위에 대해 내년초에 재심합니다.
언론에

공개되는 재심 법정 심문 목적은 9.11테러를 꾸민 혐의를 받는 칼리드 셰이크 모하메드와 13명의 거물급 용의자들이 '적 전투원'인가 여부를 확인합니다.
모하메드와 13명의 용의자들은 법정 출석을 거부할 수 있는 권리를 갖고 있지만 법정은 결석여부와 관계없이 열립니다.


< Copyright ⓒ mbn.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


MBN 종합뉴스 주말용 배너
화제 뉴스
  • 맞벌이 3인 가구는 월 878만 원 이하면 지급…인당 25만 원씩 개인 카드로
  • 오늘 신규확진자 1,500명 안팎 …문 대통령 중대본 회의 주재
  • '제주 중학생 살인' 계획범죄 정황…경찰, 신상공개 여부 재검토
  • "극단 선택 여직원 누드사진 돌려봤다"…게임사 블리자드 민낯
  • 박수홍, 친형 부부에 116억 민사소송…"법원, 부동산 가압류 인용"
  • "공주야 뭐야"…힘 빠지던 도쿄 개막식 달군 금발 여성은 누구?
오늘의 이슈픽
  • 인기영상
  • 시선집중

스타

핫뉴스

금주의 프로그램
이전 다음
화제영상
더보기
이시각 BEST
뉴스
동영상
주요뉴스
더보기
MBN 인기포토
SNS 관심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