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 > 증권

부동산 펀드 돈 몰리네

기사입력 2013-12-01 17:40
  • 페이스북 공유하기
  • 트위터 공유하기
  • 카카오스토리 공유하기

펀드 시장이 지속되는 환매로 골머리를 앓는 가운데 유독 부동산 펀드로 투자자들 자금이 몰리고 있다.
1일 금융투자협회에 따르면 부동산 펀드 순자산은 23조2074억원으로 한 달 전에 비해 3445억원 증가했다. 같은 기간 주식형 펀드에서는 8907억원이 빠져나갔다. 부동산 펀드 순자산은 지난 3월 처음으로 20조원을 넘어선 데 이어 매월 최대치를 경신하고 있다. 한 금융투자업계 관계자는 "정부가 부동산 대책을 내놓은 이후 경기 회복에 대한 기대감이 높아진 데다 저금리 시대에 안정적인 투자처로 부각되면서 투자자들 관심이 부쩍 높아진 것으로 보인다"고 설명했다.
그러나 수익률만 놓고 보면 부동산 펀드가 딱히 좋은 성과를 내고 있는 것은 아니다.
펀드평가사 에프앤가이드에 따르면 국내 부동산 펀드 수익률은 올해 들어 평균 14.86% 손실을 기록했다. 국내 주식형 펀드(2.03%)나 해외 주식형 펀드(4.78%)에도 크게 못 미치는 수준이다. '하나UBS클래스원특별자산투자신탁3'은 연초 이후 투자 손실률이 56%에 달한다. '골든브릿지특별자산17'과 'PAM부동산3' '골든브릿지특별자산8'도 마이너스 수익률을 내고 있다. 반면 순자산 10억원대 소규모 펀드인 'KB웰리안부동산8'은 연초 이후 181%의 높은 수익률을 기록했다.
해외 부동산 펀드 평균 수익률은 올해 들어 5.94%로 국내 부동산 펀드보다는 선방했다. 아베노믹스 이후 일본 경기 회복세가 두드러지면서 일본 부동산에 투자하는 펀드들이 좋은 성과를 냈다. '한화Japan REITs부동산투자신탁1'은 연초 이후 30.06% 수익률을 기록했다. '삼성Japan Property부동산투자신탁'과 '삼성J-REITs부동산투자신탁

1'도 각각 20% 후반대 투자수익을 냈다. 반면 'IBK아시아태평양부동산투자신탁A'와 '한국WW베트남부동산개발특별자산1'은 각각 6.31%, 1.65% 투자 손실에 그쳤다.
염상훈 SK증권 연구원은 "현재 국내외 부동산 가격이 최소한 바닥을 확인했으며 추가 상승 가능성이 크다"며 "부동산 펀드 투자수익률도 앞으로 개선될 여지가 있다"고 말했다.
[김혜순 기자]


MBN 종합뉴스 주말용 배너
화제 뉴스
  • [뉴스추적] 대장동 전담수사팀 불협화음?…'부실 압수수색' 뒷말도
  • 이탈리아서 2천년 된 유골 발견…"용암 피해 바다로 달아나던 중 사망"
  • [뉴스추적] '불꽃' 튀는 첫 맞수토론…숨은 전략은?
  • 직장동료가 낸 축의금 '5000원'…"사정이 있겠지" vs "손절 의사"
  • '48년간 200억 원 기부'…아이유·유재석 제친 연예계 기부왕은 누구?
  • [영상] '차 쌩쌩' 고속도로 1차선에 나타난 원더우먼의 정체 알고보니...
  • 인기영상
  • 시선집중

스타

핫뉴스

금주의 프로그램
이전 다음
화제영상
더보기
이시각 BEST
뉴스
동영상
주요뉴스
더보기
MBN 인기포토
SNS 관심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