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 > 증권

인터넷뱅킹 수수료 하나·우리銀 비싸

기사입력 2014-10-19 17:39
  • 페이스북 공유하기
  • 트위터 공유하기
  • 카카오스토리 공유하기

주요 은행 중 하나은행 인터넷뱅킹 거래 건당 평균 수수료가 가장 높은 것으로 나타났다. 모바일뱅킹은 농협은행 평균 수수료가 가장 높았다.
19일 매일경제신문이 올해 상반기 7개 시중은행 인터넷뱅킹 거래 건수와 수수료 수익을 기반으로 분석한 결과 하나은행이 인터넷뱅킹 거래 건당 평균 수수료 75.4원으로 가장 높았다.
우리은행(72원)도 평균 수수료가 상대적으로 높았고 그 뒤로는 농협은행(69.3원), 외환은행(52.1원) 순이었다. 신한은행 수수료는 39.3원으로 가장 낮았다.
인터넷뱅킹으로 출금ㆍ이체 거래 시에는 300~500원 정도 수수료가 발생한다. 하지만 각 은행에서는 우수 고객 등에게 대체로 수수료를 면제해주는 사례가 많아 거래 건당 평균 수수료는 실제 수수료 책정 금액보다 낮다.
하나ㆍ우리은행에서는 인터넷 거래 시 수수료를 면제해주는 혜택

이 상대적으로 적어 평균 수수료가 높은 것으로 해석될 수 있다.
모바일뱅킹은 농협은행이 거래당 평균 수수료 82.4원으로 가장 높았다. 그 뒤로는 기업은행(54.4원), 하나은행(49.8원) 순이었다. 외환은행은 거래당 평균 수수료가 19.1원으로 주요 은행 중 가장 낮았다.
[안정훈 기자]
[ⓒ 매일경제 & mk.co.kr,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MBN 종합뉴스 평일용 배너
화제 뉴스
  • [속보] 여가부 폐지·보훈부 격상·재외동포청 신설…정부안 확정
  • 윤 대통령 지지율 29%…"비속어 논란은 '외교 참사'" 64%
  • '역대 최대 적자' 한전, 한우·오마카세에 법카 펑펑 써 도마
  • 최기상 의원 "압색 영장 발부한 동일 피의자에 영장 발부 결정 못하게 해야"
  • 8년 전 박수홍 '노예계약' 예견한 변호사…"형을 소송하라고요?"
  • 베트남 다낭 호텔 수영장서 한국인 관광객 '감전사'
  • 인기영상
  • 시선집중

스타

핫뉴스

금주의 프로그램
이전 다음
화제영상
더보기
이시각 BEST
뉴스
동영상
주요뉴스
더보기
MBN 인기포토
SNS 관심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