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 > 증권

[Hot-Line] "한국타이어, 한라비스테온 지분 인수 기대”

기사입력 2014-12-17 08:31 l 최종수정 2014-12-17 08:52


한국타이어가 한라비스테온공조(HVCC) 지분 인수 참여해 주가 상승이 기대된다는 분석이 나왔다.
하이투자증권은 17일 "한국타이어가 한앤컴퍼니와 함께 HVCC 인수전에 뛰어든다는 소식이 전해지면서 주가가 크게 상승했다”며 "주식매매계약이 체결되진 않았지만 유통시장에서는 긍정적인 해석을 한 것으로 볼 수 있다”고 전했다. 전날 한국타이어 월드와이드는 장중 상한가로 치솟는 등 10.2% 상승했고 한국타이어도 6.3% 급등했다.
고태봉 연구원은 "한국타이어가 궁극적으로 HVCC를 인수하면 12조에 달하는 거대매출기업이 된다”며 "완성차 대상 납품 비즈니스 측면의 영업력 확대, 타이어+핵심부품에 따른 협상력 강화, 외국기업 매각에 따른 기술유출 우려 불식 등 다양한 시너지 효과가 기대된다”고 진단했다.
업계에 따르면 한국타이어는 이번 HVCC 매각 지분 69.99% 가운데 약 20%를 인수할 것으로 보인다. 이 경우 한국타이어가 지급해야 할 인수대금은 약 1조원이다.
고 연구원은 "아직 인수구조가 명확하진 않으나 직접 지분인수의 경우 지분법평가이익으로 반

영될 수 있는 이익은 올해 기준 600억원에 달할 것”이라며 "예상 배당수령액 200억원, 시가총액 8000억원을 높일 수 있는 투자가 될 것”이라고 전망했다.
하이투자증권은 이에 따라 한국타이어에 대한 투자의견을 '매수', 목표주가를 6만8000원으로 유지했다.
[매경닷컴 이용건 기자]

[ⓒ 매일경제 & mk.co.kr,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MBN 종합뉴스 평일용 배너
화제 뉴스
  • 인기영상
  • 시선집중

스타

핫뉴스

금주의 프로그램
이전 다음
화제영상
더보기
이시각 BEST
뉴스
동영상
    주요뉴스
      더보기
      MBN 인기포토
      SNS 관심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