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 > 부동산

現産, 올 분양 절반 줄여 22개 단지 1만4천 가구

기사입력 2016-01-19 17:08
  • 페이스북 공유하기
  • 트위터 공유하기
  • 카카오스토리 공유하기

지난해 말까지 누적치로 39만가구를 공급한 현대산업개발이 올해에는 지난해의 절반 수준인 1만4208 가구(전국 22개 단지·일반분양 1만675가구)를 분양한다.
전세난으로 주택 수요가 많은 서울을 포함한 수도권 분양 물량 비중이 67%로 높다. 서울 11개 단지 6675가구(일반 4207가구), 수도권 4개 단지 2777가구(일반 2418가구), 지방 7개 단지 4756가구(일반 4050가구)를 각각 분양한다. 전체 중 절반 가까운 물량을 도시재생 12개 단지 6955가구(일반 3811가구)에 배정했다. 나머지는 자체사업 3953가구, 도급사업 3300가구(일반 2911가구)다.
올해 첫 분양은 경

기도 평택에서 2월 분양할 '비전 아이파크 평택'이다. 서울 재건축·재개발 단지로 서울 서대문구 홍제 2구역 재건축 사업 369가구(3월), 서울 영등포구 신길뉴타운 14구역 재개발 371가구(9월), 수도권에서는 수원시 영통구 망포동 일대 2개 단지 총 1680가구(9월)를 일반분양한다.
[이한나 기자][ⓒ 매일경제 & mk.co.kr,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MBN 종합뉴스 평일용 배너
화제 뉴스
  • 윤 대통령 "박진, 탁월한 능력 가져"…비속어 논란엔 '침묵'
  • '다른 남자 만나?' 전 연인 집 흉기 들고 찾아간 50대 남성, 경찰에 붙잡혀
  • 與 "어린이집부터 실내 마스크 미착용 검토…입국 후 PCR 폐지"
  • [김주하의 '그런데'] 친인척만 330명 채용?
  • "차 사려면 소나타 하얀색으로"…경찰에 차종 알려 피싱범 잡았다
  • ‘마약 투약 의혹’ 남태현·서민재, 소변·모발 국과수 의뢰
  • 인기영상
  • 시선집중

스타

핫뉴스

금주의 프로그램
이전 다음
화제영상
더보기
이시각 BEST
뉴스
동영상
주요뉴스
더보기
MBN 인기포토
SNS 관심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