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 > 증권

[Hot-Line] “한온시스템, 전기차 성장 스토리 여전”

기사입력 2016-03-28 08:23
  • 페이스북 공유하기
  • 트위터 공유하기
  • 카카오스토리 공유하기


흥국증권은 28일 한온시스템에 대해 전기차 성장 스토리는 여전하다며 투자의견 ‘매수’와 목표주가 1만1200원을 유지했다.
이승재 흥국증권 연구원은 “한온시스템은 비용절감·조직 효율성 개선을 통해 지난 4분기 영업이익률을 8.3%까지 끌어올린 바 있다”면서 “올해 실적 가이던스에 따르면 전년 대비 매출액 2%, 영업이익 10% 개선을 목표로 하고 있는데, 이는 글로벌 전기차 시장의 성장성을 감안할 때 매우 보수적인 목표치로 보인다”고 평가했다.
결국 2올해는 7%대의 영업이익률을 기록하는 등 수익성 개선이 기대되고, 내년은 멕시코(모테레이)·미국(오하이오) 신규 공장 가동에 따른 매출 증대(매출증가율 11%대) 효과를 기대할 수 있다는 판단이다.
이 연구원은 “최근 한온시스템이 개발한 히트펌프는 인버터, 구동모터 등 전장부품에서 발생하는 폐열을 회수·재사용해 기존 PTC히터 대비 열효율은 30%, 주행거리는 20% 이상 개선하는 효과를 나타냈다”면서 “우수한 성능을 바탕으로 기존 현대차 외의 완성차에도 수주가 늘어날 전망”이라고 설명했다.
이어 그는 “자동차 공조장치 시장은 기존 내연기관용

에 고부가 전기차용이 더해지면서 내년 50조원대에서 2020년 70조원대로 성장할 전망”이라면서 “즉 동사의 점유율을 10%(현재 13%)로만 가정해도 7조원 매출이 가능한 상황이며, 앞으로 중국 로컬업체 침투율 추이에 따라 목표주가 상향 가능성도 열려있다”고 강조했다.
[디지털뉴스국 김경택 기자]

[ⓒ 매일경제 & mk.co.kr,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MBN 종합뉴스 평일용 배너
화제 뉴스
  • [단독] 폐연료봉 운송 사고 땐 피폭돼도 사실상 무보험?
  • 이틀 만에 또 미사일…북 외무성 "항모 끌어들여 위협"
  • [단독] '입금만 700여명'…비상장주식 사기 일당 무더기 검거
  • [단독]"장애인용 쇼핑카트는 어디에?"…대형마트 관리감독에 손 놓은 정부
  • 비·조정석, 유명 골퍼와 불륜설에 강경 대응…"명백한 허위"
  • "새 MC가 전국노래자랑 첫 녹화해 기대했는데"…대구 달서구 주민들 불만, 왜?
  • 인기영상
  • 시선집중

스타

핫뉴스

금주의 프로그램
이전 다음
화제영상
더보기
이시각 BEST
뉴스
동영상
주요뉴스
더보기
MBN 인기포토
SNS 관심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