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 > 증권

[주총현장] 금호가 3세 박세창 사장 금호산업 사내이사 선임

기사입력 2016-03-28 15:09
  • 페이스북 공유하기
  • 트위터 공유하기
  • 카카오스토리 공유하기


박삼구 금호아시아나그룹 회장의 장남 박세창 전략경영실 사장이 금호산업의 사내이사에 선임됐다.
금호산업은 28일 오전 서울 강서구 국제청소년센터 유스호스텔에서 열린 제44기 정기 주주총회에서 박 사장을 사내이사로 신규 선임했다고 밝혔다.
금호타이어 부사장을 지낸 박 사장은 지난 2월 단행된 정기 임원인사에서 그룹 전략경영실 사장으로 승진하고 자회사인 아시아나세이버 대표이사

도 맡았다.
이날 주총에서 박삼구 회장과 서재환 금호아시아나 전략경영실 사장은 사내이사에 재선임됐다.
사외이사에는 황성호 전 한국산업은행 본부장과 조재영 전 새누리당 중앙선대위 당무지원단 부단장을 신규 선임하고 강정채 전 전남대 총장을 재선임하는 안건도 통과시켰다.
[디지털뉴스국]

[ⓒ 매일경제 & mk.co.kr,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MBN 종합뉴스 평일용 배너
화제 뉴스
  • 박진 "윤 대통령 순방 '외교 참사' 폄하, 동의 못해"
  • 민주 '천공 제자 취임식 참석' 보도에 "명단 공개하라"
  • 이준석, 여당 지도부를 북한에 비유…"휴전선 위의 악당들 경멸"
  • 부산 해안서 돌덩이 든 가방 멘 60대 여성 시신 발견
  • 20분간 심폐소생술로 시민 구한 울산 버스 기사 "나중에도 똑같이 할 것"
  • '마약 투약 혐의' 배우 이상보, 경찰 조사 결과 투약 확인 안 돼 불송치
  • 인기영상
  • 시선집중

스타

핫뉴스

금주의 프로그램
이전 다음
화제영상
더보기
이시각 BEST
뉴스
동영상
주요뉴스
더보기
MBN 인기포토
SNS 관심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