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 > 전체

내년부터 신용따라 대출차별 심해져

기사입력 2007-12-31 13:25 l 최종수정 2007-12-31 13:25

내년부터 기업과 개인의 신용도에 따라 대출 한도와 금리의 차등 폭이 더욱 커지게 됩니다.
금융감독원은 내년 1월부터 은

행의 국제결제은행 기준 자기자본비율 산정 기준이 지금보다 강화된 바젤투가 도입된다고 밝혔습니다.
이에 따라 대출자에 대한 신용평가가 좀 더 정교하게 돼 신용도가 우수한 고객은 이전보다 더 좋은 대출 조건을 적용 받고 그렇지 않은 고객은 돈 빌리기가 더 어려워지게 됩니다.


< Copyright ⓒ mbn.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


MBN 종합뉴스 평일용 배너
화제 뉴스
오늘의 이슈픽
  • 인기영상
  • 시선집중

스타

핫뉴스

금주의 프로그램
이전 다음
화제영상
더보기
이시각 BEST
뉴스
동영상
    주요뉴스
      더보기
      MBN 인기포토
      SNS 관심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