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 > 증권

최종구 "하나은행 채용비리, 검사 인력·기간 제한 없이 조사"

기사입력 2018-03-13 15:22
  • 페이스북 공유하기
  • 트위터 공유하기
  • 카카오스토리 공유하기


[사진 제공 = 연합뉴스]
↑ [사진 제공 = 연합뉴스]
최종구 금융위원장이 13일 하나은행 채용비리 의혹에 대해 "검사의 인력과 기간에 제한을 두지 않고 최대한 확실히 조사하겠다"고 밝혔다.
최 위원장은 이날 국회 정무위 전체회의에서 금융위원회가 직접 채용비리 의혹을 '발본색원'해야 한다는 심상정 정의당 의원의 지적에 "금감원이 철저하고 공정하게 조사할 기반이 마련된 만큼 하나은행 채용 전반에 대해 철저하게 사실이 확인되도록 하겠다"고 답했다.
또 최 위원장은 "최 전 원장의 채용비리가 밝혀진다 해도 하나은행의 임원으로 있을 때 일어난 일"이라며 "알려진 제보가 하나은행 내부가 아니면 확인하기 어려운 내용으로 경영진들도 제보 사실을 사전에 알고 있었다고 봐야 하지 않겠느냐는 게 일반적 추론"이라고 설명했다.
이는 금감원과 하나은행 간 알력에 따른 정치적 폭로 의혹 역시 들여다보겠다는 의지가 반영된 것으로 보인다.
최 전 원장의 사임에 대해서도 "채용비리와 관련해 의혹이 확인된 게 아니라 본인 잘못을 시인하고 사

임했다고 보기는 어렵다"며 "제기된 사안에 대해 철저한 조사가 있어야 하고 그 과정에서 본인이 걸림돌이 되지 않으려고 사임한 것으로 안다"고 말했다.
이어 최 위원장은 "이번 조사가 감독 기관의 권위를 바로 세우는 계기가 되도록 하겠다"고 덧붙였다.
[디지털뉴스국 송승섭 인턴기자]

[ⓒ 매일경제 & mk.co.kr,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MBN 종합뉴스 주말용 배너
화제 뉴스
  • '세계 4위 목표' 한국 방산 역량 주목한 외신
  • 민주당 "협치 포기한 정부·여당의 '비밀 만찬' 한심하기만 해"
  • "428억 원 이재명 측에 나눠주기로"…과거 발언 인정 주목
  • 인천 빌라서 10대 형제 숨진 채 발견...부모는 뇌사
  • 코스모폴리탄, '몰래카메라 구도' 연상케 하는 화보 공개 후 사과
  • 오늘밤 전국 '한파주의보'...내일 아침 최저기온 -7도
  • 인기영상
  • 시선집중

스타

핫뉴스

금주의 프로그램
이전 다음
화제영상
더보기
이시각 BEST
뉴스
동영상
주요뉴스
더보기
MBN 인기포토
SNS 관심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