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 > 증권

우리PE 신임 대표에 김경우 선임

기사입력 2018-03-25 21:26
  • 페이스북 공유하기
  • 트위터 공유하기
  • 카카오스토리 공유하기

우리프라이빗에퀴티자산운용(우리PE)은 최근 정기 주주총회를 열고 신임 대표이사로 김경우 전 노무라증권 홍콩법인 본부장(48·사진)을 선임했다고 25일 밝혔다. 권광석 전 대표가 새마을금고중앙회 신용공제사업 대표이사로 옮긴 데 대한 후속 인사다.
김 신임 대표는 연세대 경영학과, 미국 펜실베이니아 와튼스쿨 MBA를 졸업했다. 최근까지 노무라증권 홍콩법인에서 한국 해외채권시장 본부장을 지냈다. 앞서

JP모건, 모건스탠리에서 글로벌 투자은행(IB) 업무를 담당했다.
우리PE는 2005년 10월 설립된 우리은행 계열의 사모펀드 전문운용사로 우리은행 출신이 대표를 맡아왔다. 외부 인사이자 IB 전문가인 김 대표를 발탁하면서 향후 차별된 투자 전략으로 우리PE를 키운다는 방침이다.
[이승윤 기자][ⓒ 매일경제 & mk.co.kr,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화제 뉴스
  • 윤미향 "이용수 할머니께 난 배신자라서…"
  • 쿠팡·마켓컬리 줄고, SSG·티몬 늘었다?
  • 일양약품, 코로나 치료제 임상허가에 주가 급등
  • "궁전사우나 방문한 여성, 검사 받으세요"
  • 수도권 '3분의1 등교' 어떻게…'미러링 수업'도
  • 윤석열 '공수처 수사 1호설'에 추미애 장관 답변
  • 인기영상
  • 시선집중

스타

핫뉴스

금주의 프로그램
이전 다음
화제영상
더보기
이시각 BEST
뉴스
동영상
주요뉴스
더보기
MBN 인기포토
SNS LIVE 톡톡
    SNS 관심기사

      SNS 보기 버튼 SNS 정지 버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