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 > 전체

대우조선 인수후보군 전략 마련 부심

기사입력 2008-05-24 04:25 l 최종수정 2008-05-24 04:25
  • 페이스북 공유하기
  • 트위터 공유하기
  • 카카오스토리 공유하기

대우조선해양의 매각이 컨소시엄 형태로 이뤄질 것으로 예상되고 있습니다.
최근의 사례에서 보다시피 채권단들은 M&A의 시너지 효과에 주안점을 두고 있는 것으로 알려졌습니다.
박대일 기자입니다.


매머드급 M&A 매물인 대우조선해양의 매각을 놓고 인수후보들마다 전략 마련에 분주한 모습을 보이고 있습니다.

지금까지 대우조선 인수전에 참여하겠다는 의향을 밝힌 곳은 포스코와 GS,한화 등 3곳입니다.

여기에 두산과 현대중공업,삼성중공업 그리고 STX도 인수 후보군에 올라 있습니다.

대우조선 인수전 참여를 선언한 곳은 컨소시엄 구성을 염두에 두고 인수전을 준비 중입니다.

포스코는 당초 단독인수 방침에서 선회해 동종업계와의 컨소시엄 구성을 고려 중인 것으로 알려졌습니다.

인터뷰 : 이구택 / 포스코 회장(지난 21일)
- "(장세주 동국제강 회장과 말씀 있었나요.) 아이 그만 합시다."

인수 선언을 한 나머지 기업들은 그룹 내 계열사와의 시너지 효과를 극대화하는 방안을 짜내고 있습니다.

대우조선 출신 임원을 모시는 데도 경쟁이 붙었습니다.



인수 선언을 한 곳들 가운데 2곳은 대우조선 출신 임원을 채용해, 인수전략을 구체화거나 사업타당성을 검토하고 있습니다.

산업은행은 자체 M&A실에서 매각관련 작업을 진행 중이며, 예정대로 오는 8월 우선협상대상자를 선정할 계획입니다.

mbn뉴스 박대일입니다.


< Copyright ⓒ mbn.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


MBN 종합뉴스 평일용 배너
화제 뉴스
  • 윤 대통령 "두 나라 간 다리 놓은 분 떠나"…장쩌민 전 중국 국가주석 조문
  • 중국 대학들 조기방학 들어가…'백지시위' 막기 위한 조처
  • 김건희 여사, 수술 앞둔 캄보디아 환아에 영상편지 남겨…"응원하겠다"
  • [카타르] 오늘 자정 포르투갈전…광화문광장 인근 안전관리 '집중'
  • 문 전 대통령 반환 풍산개 2마리, 입원비만 1000만원…거처 마련은 언제?
  • [카타르] 일본, 스페인 꺾고 16강 진출한 비결은 '시스템 개혁'
오늘의 이슈픽
  • 인기영상
  • 시선집중

스타

핫뉴스

금주의 프로그램
이전 다음
화제영상
더보기
이시각 BEST
뉴스
동영상
주요뉴스
더보기
MBN 인기포토
SNS 관심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