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 > 증권

우리銀 올해 750명 채용, 작년보다 26% 늘려

기사입력 2018-04-27 17:16
  • 페이스북 공유하기
  • 트위터 공유하기
  • 카카오스토리 공유하기

우리은행이 청년 일자리 확대를 위해 올해 750명 규모 채용 계획을 확정했다고 27일 밝혔다. 우리은행은 신규 채용 규모를 2016년 300명, 2017년 595명 등으로 매년 확대해 왔다. 청년 일자리 창출에 힘을 보태기 위한 조치라는 것이 우리은행 측 설명이다. 올해는 전년 대비 26% 증가한 750명의 우수 인재를 선발한다. 일반직 500명, 특성화고 채용을 포함한 개인금융서비스 직군 등에서 250명을 모집한다. 우리은행은 특히 올해 채용은 우수 인재를 선점하고 취업을 준비 중인 청년들의 불안감을 조금이라도 덜어주기 위해 채용 시기를 앞당긴다고 밝혔다

.
7월에는 개인금융서비스 직군 250명을 뽑는다. 이어 10월에는 하반기 일반직 채용을 진행할 계획이다. 우리은행 관계자는 "예년과 달리 올해는 미리 연간 채용 규모를 확정하고 상반기 채용도 확대해 선발할 계획"이라며 "청년 일자리 확대에 금융권이 동참하기 위한 마중물이 되길 바란다"고 밝혔다.
[이승윤 기자][ⓒ 매일경제 & mk.co.kr,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MBN 종합뉴스 평일용 배너
화제 뉴스
  • 북한, 이틀 만에 또 탄도미사일 발사…이번엔 단거리 2발
  • '역대 최대 적자' 한전, 한우·오마카세에 법카 펑펑 써 도마
  • '재산 상속 다툼' 친누나 흉기로 살해한 50대 검거
  • [속보] 검찰, 쌍방울 의혹 관련 `동북아평화경제협회` 압수수색
  • 8년 전 박수홍 '노예계약' 예견한 변호사…"형을 소송하라고요?"
  • 황희 "인도 측이 김정숙 여사 초청 먼저 제안…국민의힘이 사실왜곡"
  • 인기영상
  • 시선집중

스타

핫뉴스

금주의 프로그램
이전 다음
화제영상
더보기
이시각 BEST
뉴스
동영상
주요뉴스
더보기
MBN 인기포토
SNS 관심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