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 > 증권

김광수 농협금융 회장 "협업채널 시너지 극대화…농업인 버팀목 될 터"

기사입력 2018-04-30 11:08


"농축협, 범농협 계열사 등 다양한 협업 채널을 활용해 시너지를 극대화 하겠다"
김광수 농협금융지주 신임 회장은 30일 오전 취임사를 통해 이 같이 밝혔다. 그는 향후 농협금융의 핵심 전략을 ▲농업인의 버팀목 ▲고객 신뢰 ▲협업 ▲스마트 혁신의 4가지 키워드를 제시했다.
김 회장은 "특히, 개별 회사만의 수익 극대화는 자칫 그룹 차원에서는 이익이 되지 않는 구성의 오류(fallacy of composition)가 될 수 있다"면서 "금융그룹 내 협업을 적극 추진하는 한편 농협중앙회와 상호금융, 농업경제와는 유기적 협업 네트워크를 보다 강화해 나갈 것"이라고 강조했다.
이어 "협업은 솔직한 소통에서 시작된다고 믿는다"며 "귀를 열고 임직원들의 다양한 아이디어와 의견을 경청, 소통과정에서 이해관계 조정이 필요한 경우 적극 나서겠다"고 덧붙였다.
그는 앞으로 농협금융이 '스마트 금융그룹'으로 변모해 나갈 것임을 천명했다.
김 회장은 "농협금융이 보수적이고 관료화 돼 있다는 일각의 비판이 있다"면서 "업무 프로세스를 세부적으로 점검해 스마트 시대에 어울리지 않는 낡은 업무관행이 있다면 전면적으로 혁신해 나갈 것이다. 이를 통해 경쟁력 강화는 물론 농협금융인의 워라밸,'일과 삶의 균형(Work and Life Balance)'으로 이어질 수 있도록 하겠다"고 말했다.
그는 이러한 토대 위에서 "농촌과 농업인의 든든한 버팀목이 될 수 있을 것"이라면서 "농업인의 경제·사회·문

화적 지위 향상과 동떨어진 농협금융만의 발전은 있을 수 없다. 이점이 바로 다른 금융그룹과 차별화한 농협금융만의 정체성"이라고 역설했다.
한편 김광수 회장은 이날 아침 취임식전 노동조합 사무실을 먼저 방문해 직원들과의 소통으로 현장의 목소리를 청취했다.
[디지털뉴스국 류영상 기자]

[ⓒ 매일경제 & mk.co.kr,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화제 뉴스
  • 인기영상
  • 시선집중

스타

핫뉴스

금주의 프로그램
이전 다음
화제영상
더보기
이시각 BEST
뉴스
동영상
주요뉴스
더보기
MBN 인기포토
SNS LIVE 톡톡

    SNS 관심기사

      SNS 보기 버튼 SNS 정지 버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