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 > 증권

[Hot-Line] "넷마블, 밸류에이션 부담 여전"

기사입력 2018-07-13 08:12
  • 페이스북 공유하기
  • 트위터 공유하기
  • 카카오스토리 공유하기


자료 제공 = 유진투자증권
↑ 자료 제공 = 유진투자증권
유진투자증권은 13일 넷마블에 대해 모멘텀은 존재하나 밸류에이션이 여전히 부담된다고 분석했다. 투자의견은 '보유', 목표주가는 15만5000원을 유지했다.
정호윤 유진투자증권 연구원은 "2분기 넷마블의 매출액은 전년 동기 대비 3.0% 증가한 5565억원, 영업이익은 18.6% 감소한 855억원을 기록할 것"이라면서 "리니지2 레볼루션의 국내 및 글로벌 매출하락세가 완만해지는 가운데 2분기 중 출시된 해리포터가 초반 흥행에 성공했으며, 넷마블의 마블 IP시리즈의 매출액이 반등하며 전 분기 대비 매출액 및 영업이익이 증가할 것"이라고 설명했다.
모멘텀은 존재하지만 밸류에이션이 부담된다고 진단했다. 넷마블은 3분기 중 올해 최대 기대신작인 블레이드앤소울 레볼루션을 출시할 예정이며 이 외에도 킹오브파이터 및 BTS월드와 같이 흥행을 기록할 수 있는 I

P 기반의 신작들을 출시할 예정이다.
정 연구원은 "그러나 신작의 출시로 인해 발생할 매출에 대해 이미 시장 추정치가 이를 상당 부분 반영하고 있다"면서 "올해 선행 주가수익비율(PER)이 35.4배로 이미 타 게임사에 비해 밸류에이션이 높아졌다"고 부연했다.
[디지털뉴스국 김경택 기자]

[ⓒ 매일경제 & mk.co.kr,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MBN 종합뉴스 주말용 배너
화제 뉴스
  • [카타르] 우루과이전 죽도록 뛴 가나 왜?...대통령도 '12년 벼른 복수'
  • '서해 피격' 서훈, 새벽에 구속영장 발부…"증거 인멸 염려"
  • 부천 단독주택서 가스 누출...일가족 3명 일산화탄소 중독
  • 군산 '관리도' 남쪽 해상서 부선 침몰…인명 피해는 없어
  • 美, '핵무기' 탑재 가능한 차세대 폭격기 'B-21' 공개
  • 역전골 '황희찬' 대신 "조유민" 외친 벤투...관중도 함께 "유민" 외쳤다
  • 인기영상
  • 시선집중

스타

핫뉴스

금주의 프로그램
이전 다음
화제영상
더보기
이시각 BEST
뉴스
동영상
주요뉴스
더보기
MBN 인기포토
SNS 관심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