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 > 증권

LG유플러스, 신한은행과 빅데이터 공동사업 추진 업무협약 체결

기사입력 2018-07-30 09:45
  • 페이스북 공유하기
  • 트위터 공유하기
  • 카카오스토리 공유하기


LG유플러스 빅데이터센터장 강호석 상무(오른쪽)와 신한은행 김철기 빅데이터센터 본부장이 업무협약식을 갖고 기념촬영을 하고 있다. [사진제공 : LG유플러스]
↑ LG유플러스 빅데이터센터장 강호석 상무(오른쪽)와 신한은행 김철기 빅데이터센터 본부장이 업무협약식을 갖고 기념촬영을 하고 있다. [사진제공 : LG유플러스]
LG유플러스은 신한은행과 빅데이터 분야 공동사업 추진을 위한 업무 협약을 체결했다고 30일 밝혔다.
이번 협약은 4차산업혁명을 대비해 협업 네트워크를 구축하고 양사의 빅데이터를 활용한 신사업을 모색하기 위해 체결한 것이라고 LG유플러스는 설명했다.
회사 관계자는 "전혀 다른 업종인 통신과 금융분야를 대표하는 사업자들간 시너지를 통해 새로운 빅데이터 응용 모델을 발굴하는데 의미가 크다"고 말했다.
양사는 'Connect data, Find new business'를 기치로 데이터 공유 및 공동 사업 추진 등 포괄적 데이터 협업을 통해 결합 가치를 창출하고 빅데이터 비즈니스 모델을 발굴할 예정이다.
또 협업사업 일환으로 각 사의 빅데이터를 활용한 '지역별 구매력 지수' 개발을 추진하는 한편 연내 '데이터 유통 플랫폼'도 오픈할 계획이다.
이 플랫폼은 소비자가 필요로 하는 통계성 데이터를 제공하기 위해 구축하는 웹 사이트로 일반 고객들도 이용할 수 있다.
LG유플러스 빅데이터센터장 강호석 상무는 "하나의 기업으로만 봤을 때 의미가 적을 수 있는 데이터들이 다른 업종의 데이터를 만나 새로운 가치를 창출 하는 경우가 많다"며 "여러 기업의 데이터를 활용하면 새로운 비즈니스, 다양한 고객 서비스가 도출 될 수 있을 것"이라고 말했다.
신한은행 김철기 빅데이터센터 본부장은 "데이터 유통

플랫폼은 초기 데이터 유통 시장조성을 위한 교두보가 될 것"이라며, "이 플랫폼을 통해 통계 데이터를 결합하여 새로운 정보 가치를 창출하고 나아가 외부 기업들에 각 사가 보유한 데이터의 가치를 알리는 장으로도 활용될 수 있을 것으로 기대한다"고 밝혔다.
[디지털뉴스국 이상규 기자]

[ⓒ 매일경제 & mk.co.kr,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MBN 종합뉴스 평일용 배너
화제 뉴스
  • 서울 지하철 노사, 협상 타결...첫차부터 정상운행
  • "남욱에게 이재명 선거자금 등 42억 줘"…대장동 업자 문서 확보
  • "옥상에 사람 매달려 있어요" 119 신고…실제 시신이었다
  • 마스크 안 쓴 채 공원서 35분 조깅한 중국 남성…39명 감염시켜
  • 한밤 중 SUV 900대 타이어 바람 뺐다…범인은 환경운동가
  • 태영호 "4성 장군, 김정은 딸에 폴더인사…김일성 때도 안 그랬다"
  • 인기영상
  • 시선집중

스타

핫뉴스

금주의 프로그램
이전 다음
화제영상
더보기
이시각 BEST
뉴스
동영상
주요뉴스
더보기
MBN 인기포토
SNS 관심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