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 > 증권

[Hot-Line] 넷마블, 신작 출시 지연 우려에 급락

기사입력 2018-08-09 09:24
  • 페이스북 공유하기
  • 트위터 공유하기
  • 카카오스토리 공유하기


넷마블이 2분기 실적 부진과 신작 출시 지연 우려에 급락세를 보이고 있다.
9일 오전 9시 17분 현재 넷마블은 전일 대비 1만9000원(13.38%) 내린 12만3000원에 거래되고 있다.
전날 넷마블은 2분기 영업이익이 622억원으로 전년 동기 대비 40.8% 감소했다고 밝혔다. 이는 시장 전망치 883억원에 크게 못 미치는 금액이다.
이문종 신한금융투자 연구원은 "7월 사전예약 후 9월 출시가 예상됐던 블소레볼루션의 스케쥴이 8월 현재까지도 확정되지 않았다"라며 "해당 게임 뿐 아니라 다른 게임들의 출시일도 가늠하기

힘든 상태다. 출시 예상 시기가 지연되며 게임별 매출 추정치의 반영 시점도 밀리고 있다"고 말했다.
이어 "신작 지연이 지속되는 등 게임 출시 대한 불확실성이 있는 상황에서 프리미엄을 부여하기는 쉽지 않다"며 투자의견을 기존 '매수'에서 '중립'으로 하향 조정했다.
[디지털뉴스국 고득관 기자]

[ⓒ 매일경제 & mk.co.kr,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MBN 종합뉴스 주말용 배너
화제 뉴스
  • "시멘트 안 와요"…화물연대 파업에 건설현장 '셧다운' 위기
  • "428억 원 이재명 측에 나눠주기로"…과거 발언 인정 주목
  • 김기현, 화물연대 파업에 "민노총 해체해 세상 살리자"
  • 인천 빌라서 10대 형제 숨진 채 발견...부모는 뇌사
  • "우리는 왜 못 이기나"...중국 축구 팬의 절규
  • [카타르] 기뻐서 그만...케이로스 감독 목 조른 아즈문
  • 인기영상
  • 시선집중

스타

핫뉴스

금주의 프로그램
이전 다음
화제영상
더보기
이시각 BEST
뉴스
동영상
주요뉴스
더보기
MBN 인기포토
SNS 관심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