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 > 증권

빗썸, 농협과 실명계좌 신규발급 연장…내년 1월까지

기사입력 2018-08-31 11:41


[사진 출처 = 연합뉴스]
↑ [사진 출처 = 연합뉴스]
국내 가상화폐(암호화폐) 거래소 빗썸이 9월부터 실명계좌 신규발급을 재개한다.
빗썸은 31일 NH농협은행과 암호화폐 거래를 위한 실명계좌 발급 계약을 내년 1월까지 연장하며 9월 1일부터 서비스를 재개한다고 밝혔다. 신규회원들은 신규 회원의 계좌 발급과 입출금이 가능해진다.
빗썸과 농협은행은 실명계좌 서비스 제휴 종료에 따라 지난 8월 1일부터 실명확인 가상계좌 신규 발급을 잠정 유예했다.
이후 양사는 투자자 자산 관련해 이자나 보관료를 모두 요구하지 않는 조건으로 합의했다.
빗썸은 실명계좌 미전환 고객들을 대

상으로 오는 10월 15일까지 전환을 독려해 거래의 투명성과 안정성을 보다 강화할 방침이다.
빗썸 관계자는 당국과 은행의 가이드라인에 적극적으로 협조할 것이라며 "가상화폐 거래 투명성과 안정성 제고를 바탕으로 건전한 시장 형성에 기여하겠다"고 말했다.
[디지털뉴스국 문성주 인턴기자]

[ⓒ 매일경제 & mk.co.kr,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화제 뉴스
  • 인기영상
  • 시선집중

스타

핫뉴스

금주의 프로그램
이전 다음
화제영상
더보기
이시각 BEST
뉴스
동영상
주요뉴스
더보기
MBN 인기포토
SNS LIVE 톡톡

    SNS 관심기사

      SNS 보기 버튼 SNS 정지 버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