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 > 전체

씨티카드 고객 80명 '마일리지 축소' 집단 소송

기사입력 2008-07-02 09:35 l 최종수정 2008-07-02 09:35
  • 페이스북 공유하기
  • 트위터 공유하기
  • 카카오스토리 공유하기

씨티아시아나카드 고객들이 일방적인 마일리지 혜택 축소에 반발해 집단 소송을 제기했습니다.
씨티아시아나카드 가입자 80명은 최근 씨티아시아나카

드의 마일리지 제공 비율을 종전 천원당 2마일에서 천500원당 2마일로 축소한 것은 무효라며 한국씨티은행을 상대로 서울중앙지법에 소송을 냈습니다.
이들은 소장에서 카드 유효 기간이 만료되지도 않았는데 일방적으로 마일리지를 축소한 것은 채무불이행이자 계약 위반이라고 주장했습니다.


< Copyright ⓒ mbn.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


MBN 종합뉴스 주말용 배너
화제 뉴스
  • [단독] 공공기관 기관장 전용차량 운행기록은 '빈칸'…전수조사 676곳 중 22%
  • 윤 대통령 부부 옆에 선 여성…알고보니 현대가 며느리
  • 지하 화물차 옆 불길 시작…출입구 6개 중 2개만 열려 "법 강화 필요"
  • "이대로 투표 어렵다" 선관위에 지자체 공문 전달 안 한 행안부
  • 23년 전 '이해민 살인사건' 범인 종신형 취소 석방에 유족 항소
  • 서울의대 출신 유튜버, 동문 여의사 '외모 품평' 논란
오늘의 이슈픽
  • 인기영상
  • 시선집중

스타

핫뉴스

금주의 프로그램
이전 다음
화제영상
더보기
이시각 BEST
뉴스
동영상
주요뉴스
더보기
MBN 인기포토
SNS 관심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