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 > 증권

[Hot-Line] "불확실 변수 완화…내년 상반기 코스피 2300 회복 가능"

기사입력 2018-12-03 08:45
  • 페이스북 공유하기
  • 트위터 공유하기
  • 카카오스토리 공유하기


미중정상 2시간30분 만찬…무역담판 `휴전` 봉합 [AP = 연합뉴스]
↑ 미중정상 2시간30분 만찬…무역담판 `휴전` 봉합 [AP = 연합뉴스]
대신증권은 미중 무역분쟁 '휴전'과 2차 미북정상회담 기대감으로 내년 상반기 코스피 목표치를 2300으로 제시한다고 3일 밝혔다.
이경민 연구원은 "10월 쇼크를 야기했던 불확실성 변수들이 하나둘 완화하는 가운데 미중 무역분쟁 또한 휴전 국면에 진입했다"며 "코스피 밸류에이션(평가가치) 정상화를 위한 퍼즐

이 완성돼가는 과정"이라고 설명했다.
특히 "이번 주요 20개국(G20) 정상회담을 통해 북한과의 관계개선을 위한 토대를 마련했다는 점도 주목할 부분"이라며 "2차 북미정상회담, 김정은 북한 국무위원장의 서울 방문 등은 한국 증시의 상대적 강세 가능성을 키운다"고 진단했다.
[디지털뉴스국]

[ⓒ 매일경제 & mk.co.kr,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화제 뉴스
  • 안양·군포 교회발 감염 비상…제주 단체여행 뒤 9명 확진
  • 오늘부터 요일 상관없이 마스크 산다…'마스크 5부제' 폐지
  • 일본 이바라키현서 규모 5.3 지진 발생
  • 폼페이오 "시진핑, 군사력 증강몰두"…대응에 동맹 거론
  • '흑인 사망' 시위 확산…"52년만의 동시통금령"
  • '산발 감염' 속 초중고 178만 명 모레 학교 간다
  • 인기영상
  • 시선집중

스타

핫뉴스

금주의 프로그램
이전 다음
화제영상
더보기
이시각 BEST
뉴스
동영상
주요뉴스
더보기
MBN 인기포토
SNS LIVE 톡톡
    SNS 관심기사

      SNS 보기 버튼 SNS 정지 버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