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 > 증권

효성캐피탈 임직원·자녀 40여명 `사랑의 연탄 나눔` 봉사

기사입력 2018-12-24 09:59
  • 페이스북 공유하기
  • 트위터 공유하기
  • 카카오스토리 공유하기


효성캐피탈 임직원 및 임직원 자녀 40여명이 21일 서울 노원구 상계동 일대에서 사랑의 연탄 나눔을 펼치고 기념촬영을 하고 있다. [사진제공 = 효성]
↑ 효성캐피탈 임직원 및 임직원 자녀 40여명이 21일 서울 노원구 상계동 일대에서 사랑의 연탄 나눔을 펼치고 기념촬영을 하고 있다. [사진제공 = 효성]
효성은 자사의 금융 전문계열사인 효성캐피탈 임직원 및 임직원 자녀 40여명이 지난 21일 서울 노원구 상계동 일대에서 '사랑의 연탄 나눔'을 펼쳤다고 24일 밝혔다.
봉사에 참여한 효성캐피탈 임직원과 자녀들은 사회복지법인 밥상공동체 복지재단과 함께 상계동의 독거노인, 장애인, 소년소녀가장 등 취약계층 가정을 방문해 약 2100여장의 연탄을 직접 배달했다. 또한 연말 겨울나기를 위한 200만원 상당의 추가 기부금도 복지재단에 전달했다.
연탄과 기부금은 효성캐피탈 임직원들의 자발적인 급여나눔과 회사의 매칭그랜트(임직원이 일정금액을 기부하면 회사가 같은 금액으로 동참)로 조성한 행복드림 기금으로 마련됐다.
봉사활동에 참여한 효성캐피탈 김용덕 대표이사는 "오늘 전달한 연탄으로 따뜻한 겨울을 나는데 조금이나마

도움이 되길 바란다"며, "앞으로도 소외계층을 위한 다양한 사회공헌 활동을 지속적으로 펼쳐나가며 사회적 책임을 다할 것"이라고 강조했다.
효성캐피탈의 연탄 나눔은 2014년을 시작으로 올해로 5년째를 맞이했으며, 임직원들의 자발적인 참여를 통해 이루어지고 있다.
[디지털뉴스국 이상규 기자]

[ⓒ 매일경제 & mk.co.kr,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화제 뉴스
  • 전북 장수 산사태로 부부 숨져…나주 요양원 보트 타고 구조
  • 팔당댐 방류량 늘어 올림픽대로 여의상류·하류IC 통제
  • 의암호 사고 가족 "수포섬 고정 작업 지원하다 변 당해" 토로
  • 전국 81개 시·군·구 산사태 경보·주의보 발령... "어디서나 산사태 발생할 수 있어"
  • 폭우 속 착륙하다 인도 항공기 '두 동강'…최소 18명 숨져
  • '물바다' 북한 또 폭우 경보에 비상…북 매체는 김정은 시찰 미화
  • 인기영상
  • 시선집중

스타

핫뉴스

금주의 프로그램
이전 다음
화제영상
더보기
이시각 BEST
뉴스
동영상
주요뉴스
더보기
MBN 인기포토
SNS LIVE 톡톡
    SNS 관심기사

      SNS 보기 버튼 SNS 정지 버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