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 > 증권

[특징주] 삼성카드, 실적 개선 기대감에 강세

기사입력 2019-12-16 09:32
  • 페이스북 공유하기
  • 트위터 공유하기
  • 카카오스토리 공유하기


삼성카드가 차환 금리 하락, 신용판매 성장 등에 따른 실적 개선 기대감에 52주 신고가를 경신했다.
16일 오전 9시 27분 현재 삼성카드는 전일 대비 50원(-0.13%) 내린 3만9950원에 거래되고 있다.
이날 개장 초 삼성카드는 4만200원까지 올라 52주 신고가를 새로 썼다.
김수

현 신한금융투자 연구원은 "차환되는 금리가 지속적으로 낮아지고 있어 총 차입 금리는 내년 분기별로 약 2~3bp씩 하락할 것으로 추정된다"라며 "여기에 신용판매 성장률도 약 6~7%의 양호한 성장이 예상돼 내년 지배주주 순이익은 3680억원이 예상된다"고 말했다.
[디지털뉴스국 고득관 기자]

[ⓒ 매일경제 & mk.co.kr,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MBN 종합뉴스 평일용 배너
화제 뉴스
  • [뉴스추적] '현무2-C' 낙탄 이유는?…미사일 추락, 처음 아니다
  • '윤석열차' 파문 국감 안팎 일파만파…"블랙리스트 연상" vs "문재인 열차면 린치"
  • "앗 가짜네"…모형 휴대전화 맡기고 담배 1,500만 원어치 챙긴 40대
  • "러시아 핵 무력시위 임박"…푸틴, 점령지 합병 서명
  • 돈스파이크 필로폰 투약 혐의 검찰 송치…총 10여차례 투약
  • 박수홍 측 "모친과 관계 회복 원해…부친 폭행, 정신적 흉터 남아"
  • 인기영상
  • 시선집중

스타

핫뉴스

금주의 프로그램
이전 다음
화제영상
더보기
이시각 BEST
뉴스
동영상
주요뉴스
더보기
MBN 인기포토
SNS 관심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