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 > 부동산

롯데건설 "작년 87개 봉사단이 238건의 사회공헌 활동 펼쳐"

기사입력 2020-02-05 10:42
  • 페이스북 공유하기
  • 트위터 공유하기
  • 카카오스토리 공유하기


롯데건설 하석주 대표이사(앞줄 왼쪽에서 네번째)와 유성훈 금천구청장(앞줄 왼쪽에서 여섯번째)이 관계자들과 기념촬영을 하고 있다. [사진 = 롯데건설]
↑ 롯데건설 하석주 대표이사(앞줄 왼쪽에서 네번째)와 유성훈 금천구청장(앞줄 왼쪽에서 여섯번째)이 관계자들과 기념촬영을 하고 있다. [사진 = 롯데건설]
롯데건설은 '1:3 매칭 그랜트 제도'를 통해 지난해 87개의 봉사팀이 238건의 사회공헌을 펼쳤다고 5일 밝혔다.
매달 전 임직원이 급여 일부분을 기부하면 회사에서 그 3배를 기부하는 제도로, 일반적인 1:1 매칭 그랜트 제도보다 모금액이 많다. 롯데건설은 이를 통해 매년 러브하우스를 비롯, 현충원 묘역 단장,사랑의 연탄 나눔 등의 사회공헌 활동을 해왔다.
이외에도 본사와 국내·외 현장의 '샤롯데 봉사단'이 지역 밀착형 사회공헌 활동을 지속적으로 펼치고 있다.
2011년 18개의 팀으로 시작한 샤롯데 봉사단은 작년 87여개의 봉사팀(총 1480명)으로 발전해 238건의 사회공헌 활동을 진행했다.
디자인연구소의 봉사팀은 '안전한 서울 놀이터 만들기'란 주제로 반포본동 아파트 단지의 어린이 놀이터를 보수하는 한편, 플랜트사업본부의 EPC Control부문 봉사팀은 노인복지시설과 연계해 저소득 노인 가정을 대상으로 반찬 배달을 4년 가까이 해오고 있다. 롯데케미칼 HC2 Project 현장의 봉사팀은 여수 신덕해수욕장의 쓰레기를 수거하는 활동을 진행했다.
해외영업본부의 봉사팀은 2014년부터 매월 다문화 가정어린이들의 학습을 지원하고 있으며, 기술연구원의 봉사팀은 장애인 복지시설 이용자들의 롯데월드타워 서울스카이 전망대 관람을 돕는 등 다양한 활동을 펼쳤다.
해외현장 중 하나인 토목사업본부 베트남 로테-락소이 고속도로 1공구 현장의 봉사팀은 현장 인근 베트남인들의 주거환경을 개선과 후원 물품을 지급하는 활동도 전개하고 있다.
건설업의 특성을 살린 시설 개선 사회공헌인 러브하우스도 진행하고 있다. 작년에는 서울 동대문구에서 3곳, 금천구에서 1곳, 부산3곳에서 노후화된 건물의 내·외부를 수리하고, 수혜자에게 필요한 가전제품 등을 지원하는 활동을 했다. 이 활동을 통해 2019년 말까지 총 66호(서울 31호, 부산 35호)의 시

설 개선을 완료했다.
롯데건설 관계자는"지역사회와 함께 성장하는 기업으로서 지역 밀착형 사회공헌 활동을 지속적으로 전개해 왔으며, 지속가능발전목표(SDGs)와 연계해 사회적 가치를 창출할 수 있는 다양한 분야의 사회공헌 활동으로 확장해나갈 계획"이라고 말했다.
[디지털뉴스국 이미연 기자]

[ⓒ 매일경제 & mk.co.kr,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화제 뉴스
  • 대북전단 내용 뭐길래…김여정 '부들부들' 직접 담화 발표
  • 대구 신세계백화점서 30대 남성 추락…병원 치료 중
  • 검찰, 이재용 삼성전자 부회장 등 3명 구속영장 청구
  • 검찰, 정대협 또 다른 회계 담당자 참고인 신분 소환 조사
  • "흉측하다"…뭇매에 파손된 전두환 동상 어쩌나
  • '드론택시' 2025년 띄운다…도심항공 로드맵
  • 인기영상
  • 시선집중

스타

핫뉴스

금주의 프로그램
이전 다음
화제영상
더보기
이시각 BEST
뉴스
동영상
주요뉴스
더보기
MBN 인기포토
SNS LIVE 톡톡
    SNS 관심기사

      SNS 보기 버튼 SNS 정지 버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