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 > 증권

천랩, 마이크로바이옴 기반 개인 맞춤형 헬스케어 서비스 론칭

기사입력 2020-06-30 13:26
  • 페이스북 공유하기
  • 트위터 공유하기
  • 카카오스토리 공유하기


[사진 제공 = 천랩]
↑ [사진 제공 = 천랩]
마이크로바이옴 빅데이터 플랫폼 기업 천랩은 마이크로바이옴 기반 개인 맞춤형 헬스케어 서비스를 공식 론칭한다고 30일 밝혔다.
천랩은 이날 '식물관 PH(서울 강남구 수서동)'에서 론칭 행사를 열고, '마이크로바이옴 헬스케어 3단계 프로그램'의 서비스 출시를 공식적으로 선언했다.
천랩 최초의 B2C(일반 소비자 대상) 서비스인 마이크로바이옴 기반 개인 맞춤형 헬스케어 서비스는 '헬스케어 3단계 프로그램'으로 구성돼 있다. 헬스케어 3단계 프로그램은 ▲1단계 '것 인사이드' 마이크로바이옴 검사 또는 '장 유형 확인 설문', ▲2단계 맞춤형 프로&프리바이오틱스, '천랩바이오틱스' 제공, ▲3단계 '피비오' 애플리케이션을 통한 관리로 이뤄진 토탈 헬스케어 서비스다.
천랩은 독자적으로 구축한 마이크로바이옴 빅데이터 플랫폼을 기반으로 마이크로바이옴 분야의 표준을 제시해 온 글로벌 리더 기업이다. 전세계 150여개국 3만7000명 이상이 사용하고 있는 천랩의 마이크로바이옴 분석 플랫폼, 이지바이오클라우드(EzBioCloud�)를 마이크로바이옴 연구자용 솔루션으로 제공해왔다.
이번에 선보이는 개인 맞춤형 프로그램은 일반 소비자를 대상으로 서비스를 제공하게 된다. 이 서비스는 개인의 장내 마이크로바이옴 생태계를 균형있게 바꾸어 개인의 건강 관리를 돕는 맞춤형 헬스케어 서비스다. 천랩은 국내 주요 의료기관과의 임상연구 및 두 차례에 걸친 시민과학프로젝트를 포함한 다수의 자체 연구를 통해 질환별 휴먼 마이크로바이옴 빅데이터를 구축하고 장내 마이크로바이옴 건강 지수인 'GMI(Gut Microbiome Index)'를 개발했다.
GMI는 ▲미생물 다양성, ▲염증 유발 미생물의 비율, △염증 억제 물질을 생성하는 미생물의 비율, ▲수렵채집인과의 유사도 등을 반영한 지수로, 장내 마이크로바이옴 환경을 종합적으로 평가할 수 있다.
천종식 천랩 대표이사는 "천랩의 헬스케어 서비스는 기존의 건강 관리 방법의 패러다임을 전환하는 계기가 될 것"이라면서 "그동안 축적해온 천랩의 마이크로바이옴 기반 플랫폼 기술을 바탕으로 생애 전 주기에

걸친 마이크로바이옴 관리를 할 수 있는 통합 솔루션을 개발했으며 미래의 의학은 치료보다는 예방 중심의 의학으로 발전할 것이기 때문에 예방 의학적 관점에서 천랩의 토탈 헬스케어 서비스가 중요한 역할을 하게 될 것"이라고 말했다.
[김경택 기자 kissmaycry@mkinternet.com]

[ⓒ 매일경제 & mk.co.kr,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화제 뉴스
  • 박원순 실종부터 시신 발견까지…시간대별 상황 정리
  • 경찰, 박원순 사망 사건 수사 착수…부검 여부 유족과 협의
  • 홍남기 부총리 "다주택자 종부세 중과세율 상향 조정"
  • 비극으로 끝난 '역사상 최장수 서울시장' 박원순의 3천180일
  • 정두언·노회찬·성완종…극단적 선택으로 생을 마감한 정치인들
  • 코로나보다 치사율 훨씬 높다…카자흐스탄서 원인불명 폐렴 확산
  • 인기영상
  • 시선집중

스타

핫뉴스

금주의 프로그램
이전 다음
화제영상
더보기
이시각 BEST
뉴스
동영상
주요뉴스
더보기
MBN 인기포토
SNS LIVE 톡톡
    SNS 관심기사

      SNS 보기 버튼 SNS 정지 버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