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 > 문화

스테이트 팜 클래식 2R, 정일미 단독 3위

기사입력 2006-09-02 09:00 l 최종수정 2006-09-02 11:40

미국 여자프로골프 스테이트 팜 클래식 대회에 출전하고 있는 한국 선수들이 10위안에 3명이 포진하는 등 선전을 하고 있습니다.
맏언니 격인 정일미는 대회 이틀째 경기에서 6언더파를 치며, 중간합계 11언더파로 선두에 1타 뒤진 단독 3위를 달리고 있습니다.
이어 이선화가 10언더파로 4위, 김영이 8언더파로 공동 6위에 올랐습니다.
한편, 크리스티 커가 중간합계 12언더파로 마리아 조르스와 함께 공동 1위에 랭크됐습니다.

화제 뉴스
  • 인기영상
  • 시선집중

스타

핫뉴스

금주의 프로그램
이전 다음
화제영상
더보기
이시각 BEST
뉴스
동영상
주요뉴스
더보기
MBN 인기포토
SNS LIVE 톡톡

    SNS 관심기사

      SNS 보기 버튼 SNS 정지 버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