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 > 문화

소녀시대 제시카 퇴출설 일파만파…도대체 무슨일이?

기사입력 2014-09-30 09:42 l 최종수정 2014-10-01 10:08


'제시카 퇴출' '소녀시대 제시카 퇴출설' '제시카'
소녀시대 멤버 제시카가 퇴출설에 휘말렸다.
30일 제시카의 웨이보에는 "다가오는 공식 스케줄을 기대하며 준비하고 있었으나 회사와 8명으로부터 오늘부로 저는 '소녀시대의 멤버가 아니다'라는 통보를 받았다. 소녀시대 활동을 우선시하며 적극적으로 전념하고 있는데, 정당치 않은 이유로 이런 통보를 받아서 매우 당혹스럽다”라는 글이 게재됐다.
이 글은 SNS와 온라인 커뮤니티 등을 통해 일파만파 확산됐다.
팬들 중 일부는 사실로 받아들이는가 하면, 또 다른

팬들은 계정이 해킹된 것 아니냐는 의혹을 제기했다.
제시카의 소속사 SM엔터테인먼트는 현재 퇴출이나 계정 해킹 여부에 대해 공식 입장을 밝히지 않고 있다.
한편 최근 SM 엔터테인먼트는 소녀시대 멤버 9명 모두와 재계약을 마쳤다고 알린 바 있다.
[매경닷컴 속보부]

[ⓒ 매일경제 & mk.co.kr,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MBN 종합뉴스 평일용 배너
화제 뉴스
  • 인기영상
  • 시선집중

스타

핫뉴스

금주의 프로그램
이전 다음
화제영상
더보기
이시각 BEST
뉴스
동영상
    주요뉴스
      더보기
      MBN 인기포토
      SNS 관심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