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 > 문화

SM측 "제시카 한 장 앨범 끝으로 활동 중단 선언, 고민했다"

기사입력 2014-09-30 14:02


'소녀시대 제시카' '소녀시대' '제시카 퇴출설' '제시카'
소녀시대 소속사 SM엔터테인먼트가 제시카 퇴출설과 관련 입장을 밝혔다.
SM측은 30일 소녀시대를 앞으로 8인체제로 갈 것이라면서 이와 별도로 제시카를 변함없이 지원하겠다고 밝혔다.
회사 측은 그러면서 이렇게 결정할 수 밖에 없었던 이유를 설명했다.
SM에 따르면 올 봄 제시카는 본인의 개인적인 사정으로 당사에 앞으로 한 장의 앨범 활동을 끝으로 팀 활동을 중단하겠다고 알려왔다.
회사는 이런 상황에서 고민할 수 밖에 없었고 조율이 부족한 상황에서 제시카가 패션 관련 사업을 시작, 팀을 유지할 수 없는 상황에 이르게 된

것이다.
결국 소녀시대 활동을 8인체제로 결정할 수 밖에 없었고 발표시점을 논의 하는 과정에서 이같은 일이 발생했다.
한편 SM 측은 앞으로 8인 체제의 소녀시대 및 제시카 개인활동에 대한 변함 없는 지원과 매니지먼트를 해 나갈 예정이라고 말했다.
[매경닷컴 속보부]

[ⓒ 매일경제 & mk.co.kr,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MBN 종합뉴스 평일용 배너
화제 뉴스
  • 인기영상
  • 시선집중

스타

핫뉴스

금주의 프로그램
이전 다음
화제영상
더보기
이시각 BEST
뉴스
동영상
    주요뉴스
      더보기
      MBN 인기포토
      SNS 관심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