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 > 문화

석촌호수 1톤 고무오리 `러버덕` 상륙…"보고 있으면 절로 치유될 것"

기사입력 2014-10-13 16:56 l 최종수정 2014-10-14 17:08


석촌호수에 1톤에 이르는 초대형 고무오리 '러버덕'이 뜬다.
지난 5일 러버덕 프로젝트 서울의 공식 페이스북 계정에 따르면 러버덕은 오는 14일부터 내달 14일까지 한 달간 서울 서울 송파고 석촌호수에 전시된다.
초대형 고무오리 러버덕은 가로 16.5m, 세로 19.2m, 높이 16.5m의 크기에 최대 무게만 1톤에 달한다. 리버덕은 관상용이며 탑승은 불가한 것으로 알려졌다.
러버덕 프로젝트는 롯데 월드몰의 첫 번째 공공미술 프로젝트로, 서울은 아시아 투어의 마지막 종착지다.
지난 2007년 처음 선보인 러버덕은 전세계 16개국을 돌며 많은 이들에게 평화와 행복의 메시지를 전하고 있다. 그동안 네덜란드 암스테르담을 포함해 오사카, 시드니, 상파울로, 홍콩 등을 돌아다니며 많은 사람들의 사랑을 받았다.
호프만은 홈페이지와 페이스북 계정을 통해 "러버덕은 국경도 경계도 없고 어떠한 정치적 의도도 없다. 이것을 보고 있으면 저절로 치유가 되며 전 세계의 긴장감을 풀어줄 수 있다고 믿는다"며 "러버덕이 당신을 미소짓게 만들고 지루한 일상에서 벗어나 잠시 휴식을 가질 수 있게 할 것이다. 걷는 걸 멈추고 다른 사람들과

서로 대화를 나눌 수 있게 만드는 것이 러버덕의 효과다"라고 설명했다.
소식을 접한 네티즌들은 "석촌호수 1톤 고무호리, 진짜 귀엽다" "석촌호수 1톤 고무호리, 사진 찍을 거야" "석촌호수 1톤 고무호리, 보기만해도 기분이 좋아지네" 등의 반응을 보였다.
[매경닷컴 속보부]

[ⓒ 매일경제 & mk.co.kr,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MBN 종합뉴스 평일용 배너
화제 뉴스
  • 인기영상
  • 시선집중

스타

핫뉴스

금주의 프로그램
이전 다음
화제영상
더보기
이시각 BEST
뉴스
동영상
    주요뉴스
      더보기
      MBN 인기포토
      SNS 관심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