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 > 문화

양평 신라 돌방무덤 발견, 중부지역 고분군 중 최대…도굴로 유물 없어

기사입력 2014-11-14 16:57 l 최종수정 2014-12-10 11:05
  • 페이스북 공유하기
  • 트위터 공유하기
  • 카카오스토리 공유하기


'양평 신라 돌방무덤 발견'
경기도 양평에서 신라시대 만들어진 돌방무덤이 발견됐다.
지난 13일 문화재청은 "중부고고학연구소가 경기도 양평군 지평면 대평리 산23-1번지 일원에서 신라 시대 굴식돌방무덤을 발견했다"고 밝혔다.
이번 양평 신라 돌방무덤은 중부지역에서 발견된 신라 고분군으로는 최대 규모다.
무덤 조사팀은 고분의 축조 방법과 석실의 구조로 미뤄 6~7세기에 만든 것으로 보고 있다.
양평 신라 돌방무덤 내에 있던 유물은 도굴로 인해 아직 확인되지 않고 있다. 중부고고학연구소 측은 이미 30년 전부터 도굴된 것으로 추측했다.
이 돌방무덤은 판 모양의 돌과 깬돌을 이용해 널을 안치하는 방을 만들고 널방 벽면에 외부로 통하는 출입구를 만든 뒤 봉토를 씌운 무덤이다. 천장은 사방의 벽을 좁혀 쌓는 방식으로 구성됐고 돌방무덤

의 내부는 시신을 올려놓는 시상대를 갖췄다.
양평 신라 돌방무덤 발견 소식을 접한 네티즌들은 "양평 신라 돌방무덤 발견, 신기하다" "양평 신라 돌방무덤 발견, 도굴됐다니 안타깝다" "양평 신라 돌방무덤 발견, 문화재 보존 잘 해야" 등의 반응을 보였다.
[매경닷컴 속보부]

[ⓒ 매일경제 & mk.co.kr,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화제 뉴스
  • "아내까지 나와서 배송해요"…죽음으로 내몰리는 택배기사들
  • 전세계 코로나19 사망자 75만명 넘어…확진자 2천100만명
  • 의사협회, 오늘 집단휴진…진료차질 불가피 "대체 인력 배치"
  • '정의연 의혹' 윤미향 첫 검찰 소환…14시간 30분 밤샘 조사
  • 코로나19 동시다발 징후…"이태원 때보다 심각"
  • '친일파 국립묘지 이장법' 발의…김종인 "국민 편 가르기"
  • 인기영상
  • 시선집중

스타

핫뉴스

금주의 프로그램
이전 다음
화제영상
더보기
이시각 BEST
뉴스
동영상
주요뉴스
더보기
MBN 인기포토
SNS LIVE 톡톡
    SNS 관심기사

      SNS 보기 버튼 SNS 정지 버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