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 > 문화

열애설 주상욱·차예련…둘의 이상형도 서로 일치?

기사입력 2016-03-28 16:13 l 최종수정 2016-03-29 16:40
  • 페이스북 공유하기
  • 트위터 공유하기
  • 카카오스토리 공유하기


배우 주상욱(39)과 차예련(32)의 열애설 피어나고 있는 가운데 과거 두 사람이 밝힌 ‘이상형’이 눈길을 끈다.
28일 한 매체는 최근 서울 교외의 한 골프장에서 두 사람이 다정하게 데이트를 즐겼다며 둘의 열애설을 보도했다.
이 가운데 네티즌들은 과거 방송에서 주상욱과 차예련이 밝힌 이상형을 찾아내는 등 뜨거운 반응을 보이고 있다.
주상욱은 과거 KBS 2TV ‘해피선데이-남자의 자격’에 출연해 “만나게 될 여자는 명랑하고 쾌활한 성격이면 좋을 것 같고, 얼굴도 몸매도 예쁘면 더 좋다”고 답했다.
주상욱의 어머니 역시 이날 방송에서 “네가 좋아하는 머리카락 길고 늘씬하고 예쁘고 키 큰 여자가 세상에 어디 있느냐”며 “네가 마흔 살이 되면 그런 여자가 없지”라고 말해 웃음을 자아내기도 했다.
차예련은 과거 SBS 파워FM ‘두시탈출 컬투쇼’에 출연해 “자상하고 운동을 좋아하는 남자가 좋다”면서 “나이 차이는 솔직히 상관없고 오히려 많은 게 더 좋다. 위로 10살까지 될 것 같다“고 밝혔다.
또 MBC ‘라디오스

타’에서는 “제가 키가 커서 키 큰 남자를 좋아한다”고 말하기도 했다.
둘의 이상형을 접한 네티즌들은 “주상욱 이상형은 완전 차예련이네” “차예련 이상형도 주상욱이랑 가깝다” “둘이 잘 어울린다 진짜 사귀는 거였으면 좋겠다”등의 반응을 보이고 있다.
[디지털뉴스국 김수민 인턴기자]

[ⓒ 매일경제 & mk.co.kr,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MBN 종합뉴스 평일용 배너
화제 뉴스
  • '쌍방울 뇌물 혐의' 이화영 구속…이재명 수사 본격화?
  • 3만 6,159명 확진…중대본 "코로나 지정 병상 순차적 해제"
  • 정성호 "윤 대통령, 실수 인정하면 해프닝으로 끝날 일"
  • '인육캡슐' 사라지나 했더니 또…지난 6년간 '1,065정' 적발
  • [인터넷 와글와글]"단속 걸리자 발길질"/'이상한' 물품보관함/길 잃은 양떼
  • 윤건영 "김건희 대표 코바나컨텐츠, 임금 체불"…대통령실 "사실 아냐"
  • 인기영상
  • 시선집중

스타

핫뉴스

금주의 프로그램
이전 다음
화제영상
더보기
이시각 BEST
뉴스
동영상
주요뉴스
더보기
MBN 인기포토
SNS 관심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