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 > 문화

‘영재발굴단’ 출연 유재환, 그는 누구?…알고보니 교수까지

기사입력 2016-04-28 10:38 l 최종수정 2016-04-29 11:08
  • 페이스북 공유하기
  • 트위터 공유하기
  • 카카오스토리 공유하기


‘영재발굴단’에 유재환이 출연해 화제를 모으는 가운데 그에 대해 네티즌들의 이목이 집중되고 있다.
지난 27일 방송된 SBS 시사교양프로그램 ‘영재발굴단’에는 작곡가 겸 가수 유재환이 출연해 자신의 과거를 털어놓았다.
이날 방송에서 그는 “솔직히 공부는 잘했다”며 “전교 5등 밖이면 슬퍼서 울 정도”라고 밝혀 놀라움을 선사했다.
그는 2008년 8월 싱글앨범 ‘아픔을 몰랐죠’라는 곡과 함께 가요계에 데뷔했다.
2014년에는 박명수의 ‘명수네 떡볶이’ 작사 피처링에 참여했다.
이밖에도 용감한형제, 이승기, 김연아, 씨스타, 씨스타19, 유승우 등 다수의 가수 앨범을 작업했다.
특히 개그맨 유상무의 디지털싱글 ‘잘못했어요’에는 유재환이 프로듀싱과 디렉팅, 코러

스를 모두 맡아 화제를 모았다.
유재환은 지난해 MBC 무한도전 ‘2015 영동고속도로 가요제’에 출연해 독특한 캐릭터로 큰 주목을 받아 다방면으로 활동하게 되었다.
그는 인하대 법대 출신으로 현재 서울호서예술실용전문학교 실용음악학부 외래교수로 재직 중이다.
[디지털뉴스국 홍두희 인턴기자]

[ⓒ 매일경제 & mk.co.kr,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화제 뉴스
  • [속보] 박원순 고소인 측 "위력에 의한 성추행 4년간 지속"
  • 해양경찰이 대학교 여자 화장실서 몰카…'직위 해제'
  • 추미애, '입장문 가안 유출' 논란에 공무상 비밀누설 혐의로 고발돼
  • 광양제철소에서 50대 직원 설비 점검 도중 숨져
  • 통합, '박원순 성추문 의혹' 압박 돌입…"민주 동참은 당연"
  • "미국인 입맛 잡았다"…농심, 상반기 미국매출 35% 성장 '사상 최대'
  • 인기영상
  • 시선집중

스타

핫뉴스

금주의 프로그램
이전 다음
화제영상
더보기
이시각 BEST
뉴스
동영상
주요뉴스
더보기
MBN 인기포토
SNS LIVE 톡톡
    SNS 관심기사

      SNS 보기 버튼 SNS 정지 버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