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 > 문화

비올리스트 박경민 베를린 필 수습단원 됐다

기사입력 2018-03-05 12:22
  • 페이스북 공유하기
  • 트위터 공유하기
  • 카카오스토리 공유하기


비올리스트 박경민(28)이 세계 최고 교향악단으로 꼽히는 베를린 필하모닉 오케스트라(이하 베를린필)에 입단했다.
박경민은 지난달 15일 베를린필에 합류했으며, 향후 2년간 수습 단원으로 활동한다. 이후 파트 동료 단원의 추천을 받아 단원 총회에서 3분의 2 이상의 찬성표를 얻으면 정단원이 된다.
그는 작년 지휘자 사이먼 래틀이 이끈 베를린필의 아시아투어에도 객원 단원으로 참여한 바 있다. 정식 단원이 아닌 객원 단원으로 베를린필 투어 일정에 합류한 것 자체가 이례적이라 입단 가능성이 점쳐지기

도 했다.
박경민은 2013년 독일 최고 권위의 ARD 국제콩쿠르에서 2위 및 청중상을 받으며 주목받은 연주자다. 이후 그는 독일의 대표적 음악후원재단인 빌라무지카 독일음악재단의 장학생으로 선발됐으며, 베를린 한스 아이슬러 국립음대에서 최고연주자 과정을 졸업했다.
[김연주 기자]

[ⓒ 매일경제 & mk.co.kr,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화제 뉴스
  • "신천지 협박에 불안" 추미애, 경찰에 신변 보호 요청…어제 해제
  • 윤석열, 신임 검사장들 접견서 "검찰은 국민의 것"
  • '오보청 논란'에 우리 기상청 대신 해외 기상청 찾아…"정확하고 편리"
  • 포항시청 공무원 음주측정 거부 후 또 운전하다 사고…현행범 체포
  • 백악관 비밀경호원, 무장남성에 총격…트럼프 코로나 19 브리핑 중단
  • 진중권, 청와대 떠난 김조원에 "강남 집값 오른다는 신념 표현"
  • 인기영상
  • 시선집중

스타

핫뉴스

금주의 프로그램
이전 다음
화제영상
더보기
이시각 BEST
뉴스
동영상
주요뉴스
더보기
MBN 인기포토
SNS LIVE 톡톡
    SNS 관심기사

      SNS 보기 버튼 SNS 정지 버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