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 > 문화

'가왕의 메달' 가수 조용필 데뷔 50주년 기념 메달 공개 (영상)

기사입력 2018-10-23 17:25 l 최종수정 2018-10-30 18:05
  • 페이스북 공유하기
  • 트위터 공유하기
  • 카카오스토리 공유하기


↑조용필 데뷔 50주년 기념메달 / 출처=유튜브 MBN News

'가왕' 조용필(68)이 데뷔 50주년 기념 메달 출시와 관련 "제게 행운이고 일생의 가장 큰 영광"이라고 소감을 밝혔습니다.

조용필은 23일 오전 11시 서울 중구 소공동 롯데호텔에서 한국조폐공사가 마련한 '50주년 기념 메달' 공개 행사에 참석해 "세계적인 연예인들, 예술인들 메달도 많이 만든다고 하니, 제 메달을 만드는 것에 대해 너무 기쁘게 생각한다"며 이같이 말했습니다.

조폐공사가 공개한 조용필 50주년 기념 메달은 '무대 위의 가수 조용필'을 표현했습니다. 앞면에는 조용필이 공연하는 모습을 시그니처인 기타, 마이크, 선글라스와 함께 담았으며 뒷면에는 위조 방지를 위한 잠상과 50주년 기념 엠블럼을 새겨넣었습니다.

조용필은 "처음에 연락이 왔을 때, 너무 놀랐고 의아했던 것 같다"며 "주화라는 것은 역사에서 특별한 사람들, 세종대왕 같은 분들을 기념하기 위해 만드는 거로 알고 있었습니다. 그런데 저의 기념 메달을 만든다고 하니 '해도 되는 건가'란 걱정이 있었다"라고도 말했습니다.

또 50주년을 보낸 데 대해 "50주년이 긴 시간이지만 너무나 빨리 지나간 것 같다"며 "한 것도 없는 것 같은데, 남은 시간에 음악을 열심히 하겠다. 감사드린다"고 덧붙였습니다.

1968년 록그룹 애트킨즈로 데뷔한 조용필은 19개의 정규앨범을 통해 록, 포크, 팝발라드, 디스코, 펑크, 트로트, 민요 등 다채로운 장르를 넘나들며 수많은 히트곡을 냈습니다. 지난 5월부터 50주년 기념 전국투어 '땡스 투 유'(Thanks To You)를 펼치고 있습니다.

조폐공사는 한류라는 국가 브랜드 확산에 기여하고자 국내 대중음악에서 기념비적인 역할을 한 조용필을 주인공으로 기념 메달을 제작했습니다.

이날 조용필에게 메달의 디자인 석고판을 전달한 조폐공사 조용만 사장은 "이번 기념 메달이 '한류 문화' 확산에 기여하기를 희망한다"며 "앞으로도 대한민국의 멋과 문화를 담은 고품격 메달을 선보여 국가 브랜드를 높이는 데 힘쓰겠다"고 말했습니다.

총 5천50개 한정 수량으로 제작된 조용필 50주년 기념 메달은 고급형Ⅰ(

금·275만원), 고급형Ⅱ(금·143만원), 컬렉션형(은·16만5천원) 등 3종으로 디자인은 동일합니다.

이날 오전 10시부터 11월 4일까지 2주간 조폐공사 온라인 쇼핑몰과 풍산화동양행, 기업은행과 농협은행 전국 지점, 골든듀 롯데백화점 전국 매장에서 예약 접수가 진행된다. 기념메달 판매 수익금 중 일부는 문화 진흥과 발전에 쓰일 예정입니다.

[MBN온라인뉴스팀]

화제 뉴스
  • [단독] 커닝하다 걸린 시험 응시생…알고보니 현직 경찰관
  • 코로나19 신규 확진 39명…나흘만에 30명대로 떨어져
  • 윤미향 "이용수 할머니, 만나주시면 용서 구할 것"
  • 준비 안 된 언택트 경제…단기 알바 '시한폭탄'
  • 秋 "공수처1호 수사대상 성역 없다" 윤석열 시사?
  • '흑인 사망' 목 찍어누른 경찰관 기소…시위 확산
  • 인기영상
  • 시선집중

스타

핫뉴스

금주의 프로그램
이전 다음
화제영상
더보기
이시각 BEST
뉴스
동영상
주요뉴스
더보기
MBN 인기포토
SNS LIVE 톡톡
    SNS 관심기사

      SNS 보기 버튼 SNS 정지 버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