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 > 문화

`라디오스타` 윤은혜 "매일 30분씩 울어"

기사입력 2020-03-26 10:53


[사진 출처 = MBC `라디오스타` 화면 캡처]
↑ [사진 출처 = MBC `라디오스타` 화면 캡처]
지난 25일 방송된 '라디오스타'에 그룹 베이비복스 출신 윤은혜가 출연해 자신만의 멘탈 관리법을 밝혔다.
윤은혜는 지난 25일 방영된 MBC '라디오스타'에서 매일 30분씩 운다고 고백했다.
이날 그는 "진짜 속상할 때는 3~4시간, 평소에는 30~40분 매일 운다"고 털어놨다.
과거 강수지가 '많이 울고 나면 괜찮아진다'고 인터뷰한 것을 본 윤은혜는 이를 실천하게 됐다.
윤은혜는 "저한테 나

쁘게 했던 사람이 밉다가도 (울다 보면) 제 잘못도 보이게 되더라"라고 말했다.
이어 "'애' 다음에 '락'이지 않나. 슬픔 다음에 즐거움이 오는 것 같다"며 '희로애락'을 언급하기도 했다.
이에 김구라는 '우는 방송'을 해보라고 제안해 웃음을 자아냈다.
[디지털뉴스국 김지원 인턴기자]

[ⓒ 매일경제 & mk.co.kr,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화제 뉴스
  • 인기영상
  • 시선집중

스타

핫뉴스

금주의 프로그램
이전 다음
화제영상
더보기
이시각 BEST
뉴스
동영상
주요뉴스
더보기
MBN 인기포토
SNS LIVE 톡톡

    SNS 관심기사

      SNS 보기 버튼 SNS 정지 버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