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 > 문화

"영화 '유령' 크랭크인 주연에 설경구·이하늬·박소담"

기사입력 2021-01-07 10:27 l 최종수정 2021-01-14 11:03
  • 페이스북 공유하기
  • 트위터 공유하기
  • 카카오스토리 공유하기


이해영 감독의 신작 '유령'이 설경구와 이하늬, 박소담, 박해수, 김동희 등 주요 출연진을 확정하고 지난 4일 촬영을 시작했다고 배급사 CJ ENM이 오늘(7일) 전했습니다.

'유령'은 1933년 경성을 무대로 총독부에 잠입한 항일 조직의 스파이 '유령'으로 의심받고 외딴 호텔에 갇힌 5명의 용의자가 서로를 향한 의심과 경계를 뚫고 필사의 탈출을 벌이는 액션 영화입니다.

설경구가 경무국에서 통신과 감독관으로 좌천된 일본 경찰 무라야마 쥰지 역을, 이하늬가 암호문을 기록하는 통신과 직원 박차경을, 박소담이 조선인임에도

정무 총감 직속 비서 자리에 오른 총독부 실세 유리코 역을 맡았습니다.

박차경과 함께 일하는 통신과 젊은 직원 백호 역은 김동희가, 암호 해독 담당 천계장은 서현우가 맡았고, 박해수가 유령을 색출하기 위한 함정 수사를 지휘하는 경호 대장 카이토를 연기합니다.

지난해 '삼진그룹 영어토익반'을 선보인 더램프가 제작합니다.

[MBN 온라인뉴스팀]


MBN 종합뉴스 평일용 배너
화제 뉴스
  • '의사출신 초선' 신현영, '오세훈 방역' 호평…"제 주장과 동일"
  • 김남국 "김어준이 퇴출청원 당한 건 오세훈 거짓말 파헤쳐서"
  • 싸다고 인터넷으로 에어컨 샀더니 설치비 폭탄
  • '두 달 아기' 모텔서 의식불명…아빠 긴급체포, 왜?
  • 서예지 학폭 논란 재점화 "애들 다 보는 앞에서 싸대기" 폭로
  • [단독] 술 취한 군 간부가 편의점 남자 알바생 성추행
오늘의 이슈픽
  • 인기영상
  • 시선집중

스타

핫뉴스

금주의 프로그램
이전 다음
화제영상
더보기
이시각 BEST
뉴스
동영상
주요뉴스
더보기
MBN 인기포토
SNS 관심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