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 > 문화

‘보쌈’ 정일우X권유리 “호흡 잘맞아…점점 달라지는 관계가 포인트”

기사입력 2021-04-29 14:42 l 최종수정 2021-04-29 17:28
  • 페이스북 공유하기
  • 트위터 공유하기
  • 카카오스토리 공유하기

보쌈’ 정일우와 권유리가 서로의 호흡에 대해 직접 전했습니다.

MBN 종편 10주년 특별기획 ‘보쌈-운명을 훔치다’의 큰 줄기를 관통하는 이야기는 생계형 보쌈꾼 바우(정일우)가 일생일대의 실수로 옹주 수경(권유리)을 보쌈하면서 시작됩니다. 예비 시청자들은 신분을 숨겨야 하는 운명을 함께 하며 이들이 만들어낼 케미를 기대 포인트로 꼽습니다.

정일우는 “권유리와 이번에 처음 만났는데 호흡이 굉장히 잘 맞는다. 현장에서 함께 의논하기도 하고, 사극 현장에서 추위를 이기는 노하우 등을 공유하기도 한다”며 촬영 내내 남달랐던 연기 호흡을 전했습니다.

권유리 역시 “정일우는 세심하면서도 꼼꼼한 성격을 가졌다. 그만큼 현장 분위기를 늘 밝게 만들어줘서 덕분에 즐겁게 호흡을 맞추며 촬영했다”며 칭찬을 아끼지 않았습니다.

바우와 수경의 악연으로 시작된 관계가 어떻게 변모하게 될지에 대해서도 밝혔습니다. 정일우는 “초반에는 예상치 못한 만남에서 생기는 티격태격 케미, 극이 전개되면서 발전하는 관계에서 나오는 애틋한 케미가 이어질 예정”이라고 밝혔고, 권유리는 “운명의 장난 혹은 악연으로 시작됐지만 서로에게 유일한 존재가 되어가는 과정을 통해 따뜻한 위로를 담은 로맨스를 보여드리고 싶다”며 힌트를 남겼습니다.

이처럼 연기 호흡이 잘 맞고 촬영장에 웃음이 끊이지 않았다는 두 배우의 전언은 ‘보쌈’을 기다리는 예비 시청자들의 마음을 더욱 설레게 만듭니다.

MBN ‘보쌈-운명을 훔치다’는 오는 5월 1일 토요일 밤 9시 40분 첫 방송됩니다. 본방송 시작 동시에 국내 대표 온라인 동영상 서비스 웨이브(wavve)가 OTT 독점 공개합니다.

[디지털뉴스부]


MBN 종합뉴스 평일용 배너
화제 뉴스
  • '한강 실종 의대생' 목격자 1명 추가 조사…"진술 밝히기 어려워"
  • 정준영 몰카 피해자, '5년' 만에 용기내 국민청원
  • 맞으라 해서 맞았는데 "화이자 맞고 70대 노모 반신불수 됐다"
  • 길원옥 할머니는 "사과받고 싶다"는데 위안부 할머니 묘소 찾은 윤미향
  • 김흥국 블랙박스 영상 공개... 스치듯 갔는데 "3500만 원 달라" 누가 진실? (종합)
  • 빌 게이츠 이혼, 중국 통역사와 불륜 때문?…"근거없는 소문"
  • 인기영상
  • 시선집중

스타

핫뉴스

금주의 프로그램
이전 다음
화제영상
더보기
이시각 BEST
뉴스
동영상
주요뉴스
더보기
MBN 인기포토
SNS 관심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