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 > 경제

한·독 정상, 제반 분야 협력 강화키로

기사입력 2006-09-10 23:37 l 최종수정 2006-09-11 08:19
  • 페이스북 공유하기
  • 트위터 공유하기
  • 카카오스토리 공유하기

노무현 대통령은 앙겔라 메르켈 독일 총리와 정상회담을 갖고 양국간 통상·투자 등 제반 분야 실질협력을 강화해 나가기로 했습니다.
노 대통령과 메르켈 총리는 또 양국이 전쟁과 분단이라는 역사적 경험을 바탕으로 특별한 협력관계를 발전시켜 왔음을 평가했습니다.
이와함께 노 대통령은 한반도의 평화 안정을 위한 독일 정부의 건설적 역할을 요청했고, 메르켈 총리는 한국의 평화 번영정책에 대한 지지를 재확인했습니다.


< Copyright ⓒ mbn.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

화제 뉴스
  • [단독] 심정지 올 때까지 '폭행'…술 취해 동료 때린 남성
  • 6월부터 마스크 5부제 안 한다…언제든 구매가능
  • '렘데시비르' 국내 첫 코로나19 치료제 되나…"'도입 준비 중"
  • 아시아는 왜 코로나19에 강할까?…습관·변이 등 복합
  • [단독]파주살인 부부, 사체유기 차량에 친딸을…
  • 구출되자 연신 "만세" 만삭의 위안부 영상발굴
  • 인기영상
  • 시선집중

스타

핫뉴스

금주의 프로그램
이전 다음
화제영상
더보기
이시각 BEST
뉴스
동영상
주요뉴스
더보기
MBN 인기포토
SNS LIVE 톡톡
    SNS 관심기사

      SNS 보기 버튼 SNS 정지 버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