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 > 경제

여가부, 부처명 '여성청소년가족부'로 변경 추진

기사입력 2012-11-01 19:32
  • 페이스북 공유하기
  • 트위터 공유하기
  • 카카오스토리 공유하기

여성가족부가 부처명을 '여성청소년가족부'로 변경하는 안을 추진합니다.
여성부는 오늘(1일) 공청회를 열고 이같

은 내용이 담긴 '제5차 청소년정책기본계획'을 공개했습니다.
여성부는 부처 이름에 '청소년'을 명기해 이와 관련된 정책과 사업을 확대하겠다는 방침입니다.
하지만 양성평등이라는 부처의 정체성이 희석되고 보건복지부나 교육과학기술부 소관 업무와 충돌할 수 있어 논란이 예상됩니다.
명칭 변경은 행정안전부 소관'정부조직법'이 개정돼야 가능합니다.


MBN 종합뉴스 평일용 배너

관련 뉴스

화제 뉴스
  • 문대통령 지지율 43%…민주, 8주만에 국민의힘 앞질러
  • 비인가 종교 교육시설 127명 집단감염…대규모 확산 우려
  • 광복회, 추미애에 '최재형상' 수여키로…내일 오후 시상식
  • '갓물주' 1천여명 한해 임대소득 1조 육박
  • 코로나19 검사소 불태우고…단속 피해 은밀한 파티
  • '서학개미' 테슬라 매집 계속…보유 가치 100억달러 넘어
  • 인기영상
  • 시선집중

스타

핫뉴스

금주의 프로그램
이전 다음
화제영상
더보기
이시각 BEST
뉴스
동영상
주요뉴스
더보기
MBN 인기포토
SNS 관심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