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 > 경제

단기채무 사상 최대

기사입력 2006-09-22 14:17 l 최종수정 2006-09-22 18:23
  • 페이스북 공유하기
  • 트위터 공유하기
  • 카카오스토리 공유하기

지난 2분기 우리나라의 단기 채무가 200억 달러 이상 급증하며 사상 최대를 기록했습니다.
올들어 대외채무가 2천억 달러가 넘어서는 등 대외채무 관리에 대해 우려하는 목소리가 커지고 있습니다.
보도에 민성욱 기자입니다.


지난 2분기 단기 외채는 946억 달러, 석달새 201억 달러가 늘었습니다.

지난 94년 통계를 작성하기 시작한 이래 가장 큰 폭으로 늘어난 것입니다.

이에따라 올 상반기에 늘어난 단기외채만 288억달러로 지난해 연간 증가 규모 85억달러에 3배에 달했습니다.

단기외채가 급증한 것은 환율 불안이 원인입니다.

재경부는 조선업체를 비롯한 기업들이 원·달러 환율 하락을 예상하고 환 위험 헤지에 나선 것이 직접적인 원인이라고 설명했습니다.

2분기 현재 우리나라의 대외채무는 2,293억 달러, 지난 1분기보다 261억달러 13% 증가했습니다.

대외채무는 지난 2001년 1,287억 달러까지 떨어진 이후 해마다 10% 안팎으로 늘어나기 했지만, 1분기 만에 10% 이상 늘어난 것은 이번이 처음입니다.

한편, 장기외채는 60억 달러 증가한 1,247억 달러로 집계됐습니다.

민성욱 / 기자
- "올들어 대외채무가 2천억 달러를 넘어선데 이어 단기 외채도 천억 달러를 눈앞에 두면서 정부의 외채 관리에 대한 우려의 목소리가 커지고 있습니다. mbn뉴스 민성욱입니다."


< Copyright ⓒ mbn.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


MBN 종합뉴스 주말용 배너
화제 뉴스
  • '세계 4위 목표' 한국 방산 역량 주목한 외신
  • 민주당 "협치 포기한 정부·여당의 '비밀 만찬' 한심하기만 해"
  • "428억 원 이재명 측에 나눠주기로"…과거 발언 인정 주목
  • 인천 빌라서 10대 형제 숨진 채 발견...부모는 뇌사
  • '수능 전국 2등' 아들 사망 군 부실 수사 의혹...재정 신청 기각
  • [카타르] 브라질 네이마르·다닐루 부상으로 2차전 결장
  • 인기영상
  • 시선집중

스타

핫뉴스

금주의 프로그램
이전 다음
화제영상
더보기
이시각 BEST
뉴스
동영상
주요뉴스
더보기
MBN 인기포토
SNS 관심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