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 > 경제

'성실납세자' 세무조사 면제기간 5년으로 확대

기사입력 2006-09-27 11:42 l 최종수정 2006-09-27 11:42
  • 페이스북 공유하기
  • 트위터 공유하기
  • 카카오스토리 공유하기

'성실납세자'에 대한 세무조사 면제 기간이 현행 3년에서 5년으로 늘어납니다.
전군표 국세청장은 대한상공회의소 초청 조찬 강연회에서 세무조사때 조사반의 추천을 통해 성실납세자로 인정된 경우 5년간 세무조사를 면제하겠다고 밝혔습니다.
이는 탈세에 대한 조사는 대폭 강화하되 성실한 납세자에 대해서는 조사 부담을 덜어주겠다는 운영 방침에 따른 것입이다

.
종합부동산세에 대해서는 종부세를 통해 마련된 재원으로 사회안전망을 견실히 구축해 사회 계층간 통합을 촉진한다면 삶의 수준도 한 단계 높아질 것이라고 강조했습니다.
전 청장은 존폐 여부를 놓고 논란이 일고 있는 간이과세 특례 제도를 점차 축소돼야 한다고 밝혔습니다.


< Copyright ⓒ mbn.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


화제 뉴스
  • "신천지 협박에 불안" 추미애, 경찰에 신변 보호 요청…어제 해제
  • 윤석열, 신임 검사장들 접견서 "검찰은 국민의 것"
  • '오보청 논란'에 우리 기상청 대신 해외 기상청 찾아…"정확하고 편리"
  • 포항시청 공무원 음주측정 거부 후 또 운전하다 사고…현행범 체포
  • 백악관 비밀경호원, 무장남성에 총격…트럼프 코로나 19 브리핑 중단
  • 진중권, 청와대 떠난 김조원에 "강남 집값 오른다는 신념 표현"
  • 인기영상
  • 시선집중

스타

핫뉴스

금주의 프로그램
이전 다음
화제영상
더보기
이시각 BEST
뉴스
동영상
주요뉴스
더보기
MBN 인기포토
SNS LIVE 톡톡
    SNS 관심기사

      SNS 보기 버튼 SNS 정지 버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