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 > 경제

신한은행장, "금융환경 우호적이지 않다"

기사입력 2006-10-02 12:37 l 최종수정 2006-10-02 12:37
  • 페이스북 공유하기
  • 트위터 공유하기
  • 카카오스토리 공유하기

신상훈 신한은행장은 월례조회에서 "우리를 둘러싼 금융환경은 결코 우호적이지 않다"며 직원들에게 분발할 것을 주문했습니다.
신 행장은 경기 상황이 좋지 않은 가운데 금융권의 경쟁이 한층 가열되고 있는 가운데 "시장의 불확실성이 커지면서

환율과 금리 등 시장 리스크가 증가 추세에 있다"며 선제적인 리스크 관리에 주의를 기울여달라고 말했습니다.
내년 경영 방향에 대해 "내실 위주의 영업전략을 기초로 고객 기반을 다지고 통합은행의 체질을 튼튼하게 하는 방향에서 경영계획을 수립할 것"이라고 덧붙였습니다.


< Copyright ⓒ mbn.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

화제 뉴스
  • 영웅 일일이 호명한 문 대통령 "국가가 반드시 보답"
  • "밀폐된 공간에서 다수 감염…종교 모임 취소해야"
  • 군병력 철수·야간통금 종료…미 시위사태 진정 분위기
  • 법무부, '성추행 혐의' 부장검사 두 달간 직무정지
  • 현충시설 찾아가보니…대로변 화단에 덩그리니
  • "인종 차별 반대" 국내서도 '흑인 사망' 추모집회
  • 인기영상
  • 시선집중

스타

핫뉴스

금주의 프로그램
이전 다음
화제영상
더보기
이시각 BEST
뉴스
동영상
주요뉴스
더보기
MBN 인기포토
SNS LIVE 톡톡
    SNS 관심기사

      SNS 보기 버튼 SNS 정지 버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