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 > 경제

신한은행장, "금융환경 우호적이지 않다"

기사입력 2006-10-02 12:37 l 최종수정 2006-10-02 12:37
  • 페이스북 공유하기
  • 트위터 공유하기
  • 카카오스토리 공유하기

신상훈 신한은행장은 월례조회에서 "우리를 둘러싼 금융환경은 결코 우호적이지 않다"며 직원들에게 분발할 것을 주문했습니다.
신 행장은 경기 상황이 좋지 않은 가운데 금융권의 경쟁이 한층 가열되고 있는 가운데 "시장의 불확실성이 커지면서

환율과 금리 등 시장 리스크가 증가 추세에 있다"며 선제적인 리스크 관리에 주의를 기울여달라고 말했습니다.
내년 경영 방향에 대해 "내실 위주의 영업전략을 기초로 고객 기반을 다지고 통합은행의 체질을 튼튼하게 하는 방향에서 경영계획을 수립할 것"이라고 덧붙였습니다.


< Copyright ⓒ mbn.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


MBN 종합뉴스 평일용 배너
화제 뉴스
  • 윤석열 깜짝 '7월 입당' 이유는…확장성 한계·지지율 방어
  • 이재명-이낙연, '경기북도청 설치' 충돌
  • 법규위반 차만 골라 보험금 갈취 '4년간 45번'
  • '강철 멘탈' 안산도 3관왕에 울음…"저도 박지성·김연아처럼"
  • '노마스크' 박수홍 결혼 축하파티에…11명 방역수칙 위반 신고
  • [영상] 해수욕장서 골프 연습한 男 "물고기한테 사과했다" 비아냥
오늘의 이슈픽
  • 인기영상
  • 시선집중

스타

핫뉴스

금주의 프로그램
이전 다음
화제영상
더보기
이시각 BEST
뉴스
동영상
주요뉴스
더보기
MBN 인기포토
SNS 관심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