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 > 경제

외환은행 어떻게 되나?

기사입력 2006-11-01 11:27 l 최종수정 2006-11-01 17:48
  • 페이스북 공유하기
  • 트위터 공유하기
  • 카카오스토리 공유하기

외환카드 주가조작에 론스타 본사가 개입한 혐의가 드러나 론스타 부회장 등 3명에 대해 체포영장을 청구됐습니다.
론스타에 대한 여론이 악화되고 있어 매각 절차를 매듭짓는데 상당한 시일이 걸릴것으로 보입니다.
보도에 민성욱 기자입니다.


론스타가 외환카드 주가조작에 개입한 것이 법원에서 확정 판결 나더라도 론스타는 잃을 것이 없습니다.

도덕성에는 흠집이 나겠지만, 외환은행을 국민은행에 매각하는데는 법적인 걸림돌로 작용하지 않을 것으로 보입니다.

현행 은행법에서는 대주주가 과거 5년 동안 금융 관련 법령 위반으로 처벌을 받게되면 6개월 내에 전체의 10%를 초과하는 지분은 강제 매각됩니다.

하지만, 국민은행이 법원 판결 전에 외환은행을 인수할 경우 론스타를 도왔다는 여론의 뭇매를 맞을 수 있어 협상이 순조롭지만은 않을 것으로 예상됩니다.

다만 론스타가 혐의사실을 완강하게 부인하고 있고 유죄를 입증하기 쉽지 않은 상황에서 법원의 최종 판결까지는 상당한 시일이 걸릴 것으로 예상됩니다.

따라서 론스타는 재판을 통해 시간을 벌면서 여론의 감시가 소홀한 틈을 타 국민은행 외환은행 매각을 시도할 가능성이 높다는 지적입니다.

mbn뉴스 민성욱입니다.


< Copyright ⓒ mbn.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


화제 뉴스
  • [단독] 가정 파탄 주범 된 불법 '베트남 로또'
  • 정부, 2030년까지 건강수명 73.3세로 연장…담뱃값 8천 원대로 인상 추진
  • 택배노조, 사회적 합의 6일 만에 파업 선언…이유는?
  • TCS국제학교 입학설명회 들어보니…수시·유학 내세워 학생 유치
  • "집 없는 현실이 지옥"…부동산 정책과 대깨문 비판?
  • [픽뉴스]'왕자 낳은 후궁'과 '고발 유감'…'사위들의 반란'
  • 인기영상
  • 시선집중

스타

핫뉴스

금주의 프로그램
이전 다음
화제영상
더보기
이시각 BEST
뉴스
동영상
주요뉴스
더보기
MBN 인기포토
SNS 관심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