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 > 경제

한은총재"경제주체 쏠림 현상 최소화"

기사입력 2006-11-07 15:32 l 최종수정 2006-11-07 15:32
  • 페이스북 공유하기
  • 트위터 공유하기
  • 카카오스토리 공유하기

이성태 한국은행 총재는 금융시스템의 안정성을 높이기 위해서는 금융기관 등 경제주체들의 과도한 쏠림 현상을 최소화해야 한다고 강조했습니다.
이 총재는 서울 그랜드하얏트호텔에서 열린 국제콘퍼런스에 참석해 지난 97년 외환위기와 2003년 카드사태

등 한국의 금융위기 경험을 소개한 뒤 이같이 말했습니다.
이 총재는 "위험요인이 축적되고 위기가 확산하는 과정의 이면에는 항상 경제주체들의 과도한 쏠림현상이 있어 왔다"면서 "정책당국이나 금융분야 전문가들은 시장 참가자들의 쏠림 현상을 최소화해야 한다"고 강조했습니다.


< Copyright ⓒ mbn.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

화제 뉴스
  • '팀 닥터'의 불거지는 추행 의혹…"갑자기 자기 방으로 불러서"
  • 민경욱, 개표장 투표용지 건넨 제보자 구속에 "통탄할 일"
  • 삼성전자, 2분기 '어닝 서프라이즈'에 주가 강세
  • 진중권, 안희정 모친상 조화에 "자칭 '페미니스트' 대통령이 성폭행범에 조화"
  • 볼리비아 길거리에 방치된 시신…코로나19에 묘지·화장장 포화 상태
  • 이용수 할머니 폭로 후 두 달…윤미향 "저는 참 겁쟁이…그저 다 수용"
  • 인기영상
  • 시선집중

스타

핫뉴스

금주의 프로그램
이전 다음
화제영상
더보기
이시각 BEST
뉴스
동영상
주요뉴스
더보기
MBN 인기포토
SNS LIVE 톡톡
    SNS 관심기사

      SNS 보기 버튼 SNS 정지 버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