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 > 경제

지난달 신용회복 신청 크게 늘어

기사입력 2006-12-14 15:17 l 최종수정 2006-12-14 15:17
  • 페이스북 공유하기
  • 트위터 공유하기
  • 카카오스토리 공유하기

지난달 개인채무 불이행자의 신용회복 신청이 급증한 것으로 나타났습니다.
신용회복위원회에 따르면 지난달 신용회복 지원 신청자는 모두 6천922명으로 10월에 비해 12%가 늘어 올들어 가장 높은 증가율을 보였습니다.
신용회복 지원자 수는 지난 1~3월 연속 9천

명을 웃돌다가 7월에는 5천897명으로 줄었지만 이후 8~10월 6천100명대를 유지해왔습니다.
신용회복위원회 관계자는 지난 10월부터 금융기관 한 곳에서만 빚을 진 단독 채무 불이행자들도 신용회복위원회에서 채무조정을 받을 수 있도록 하면서 신청자가 늘어난 것 같다고 말했습니다.


< Copyright ⓒ mbn.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


MBN 종합뉴스 평일용 배너
화제 뉴스
  • 윤 대통령 지지율 다시 30%대…차기 지도자 조사 1위는 이재명
  • 더탐사 기자, 오세훈 부인 강의실 들어가 방송…'무단침입' 혐의 기소
  • 남북 관계자, 제3국에서 접촉?…대통령실 "사실 무근"
  • 문 전 대통령 반환 풍산개 2마리, 입원비만 1000만원…거처 마련은 언제?
  • 한국 숙취해소제, 美서 '대박'…한인 2세, 포브스 선정 기업인 선정
  • "김장 쓰레기 싱크대에 버려 저층세대로 역류"
오늘의 이슈픽
  • 인기영상
  • 시선집중

스타

핫뉴스

금주의 프로그램
이전 다음
화제영상
더보기
이시각 BEST
뉴스
동영상
주요뉴스
더보기
MBN 인기포토
SNS 관심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