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 > 경제

서울증권 지배주주 이번주 판가름

기사입력 2006-12-17 08:27 l 최종수정 2006-12-17 08:27
  • 페이스북 공유하기
  • 트위터 공유하기
  • 카카오스토리 공유하기

경영권 다툼을 벌이고 있는 서울증권의 지배주주가 누가 될지 이번주 판가름이 날 전망입니다.
금융감독위원회와 증권선물위원회는 합동 간담회에서 서울증권의 지배주주 변경 승인 문

제를 논의한 데 이어 오는 22일 금감위 정례회의에서 최종 결론을 내릴 예정입니다.
현재 장내매수로 지분 5%를 확보한 한주흥산과 강찬수 서울증권 회장과 보유지분,경영권 인수 계약을 맺고 11.52%를 확보한 유진기업이 금감위에 서울증권 지배주주 승인을 신청한 상황입니다.


< Copyright ⓒ mbn.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


MBN 종합뉴스 평일용 배너
화제 뉴스
  • 윤 대통령 지지율 다시 30%대…차기 지도자 조사 1위는 이재명
  • 윤 대통령 "두 나라 간 다리 놓은 분 떠나"…장쩌민 전 중국 국가주석 조문
  • 중국 대학들 조기방학 들어가…'백지시위' 막기 위한 조처
  • 문 전 대통령 반환 풍산개 2마리, 입원비만 1000만원…거처 마련은 언제?
  • [카타르] 일본, 스페인 꺾고 16강 진출한 비결은 '시스템 개혁'
  • "김장 쓰레기 싱크대에 버려 저층세대로 역류"
오늘의 이슈픽
  • 인기영상
  • 시선집중

스타

핫뉴스

금주의 프로그램
이전 다음
화제영상
더보기
이시각 BEST
뉴스
동영상
주요뉴스
더보기
MBN 인기포토
SNS 관심기사